본문바로가기

현대차, 신형『아반떼』사전계약 실시

작성일2010.06.23

조회 1954

“아반떼, 그 이름 하나만을 전세계가 기다렸다!!”
현대차, 신형『아반떼』사전계약 실시

- 21일부터 전국 현대차 영업점에서 … 오는 8월 출시 앞두고 사전 마케팅 펼쳐
- 역동적미래지향적 스타일, 동급 최고 수준의 동력성능 및 편의사양 갖춰
… 1.6 GDI 감마 엔진, 국내 준중형 최초 사이드 & 커튼 에어백후방주차보조시스템 기본 탑재
- 현대차 홈페이지 통해 사전계약 공감댓글 이벤트, 상담신청 이벤트 등 진행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21일(월)부터 전국 현대차 영업점을 통해 프리미엄 준중형세단 신형『아반떼(프로젝트명 MD)』사전계약을 실시한다.

신형『아반떼』는 올해 4월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처음 외관을 선보인데 이어 지난 17일 내부 인테리어 렌더링을 공개하며 출시 전부터 많은 고객들로부터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얻고 있는 모델로, 현대차는 이번 사전계약을 통해 신형『아반떼』를 먼저 경험하고 싶어하는 고객들을 만족시킨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현대차는 신형『아반떼』사전계약 고객을 대상으로 7월 1일부터 현대차 홈페이지(http://www.hyundai.com)를 통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현대차는 ▲신형『아반떼』를 사전계약하고 홈페이지에 댓글을 작성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총 5,005명에게 차가격 할인을 제공하는 ‘사전계약 공감댓글 이벤트’와 ▲홈페이지를 통해 신형『아반떼』관련 상담을 신청한 고객 중 300명을 추첨해 주유권 및 영화예매권을 증정하는 ‘상담신청 이벤트’를 실시해 신형『아반떼』에 대한 고객들의 성원에 보답할 예정이다.

오는 8월 출시 예정인 신형『아반떼』는 ‘윈드 크래프트(Wind Craft)’를 콘셉트로 역동적이고 미래지향적인 스타일을 구현하는데 중점을 뒀으며, 내부 인테리어 또한 과감한 디자인을 채택해 역동적이고 미래지향적인 스타일로 완성됐다.

신형『아반떼』는 최고출력 140ps, 최대토크 17.0kgm를 달성한 최첨단 감마 1.6ℓ GDI 엔진을 국내 준중형 최초로 탑재하고 전륜 6단 자동변속기를 장착해, 중형차급에 맞먹는 한층 강력해진 동력 성능 및 준중형급 최고의 연비를 달성했다.

특히 국내 준중형 차급 최초로 전모델에 사이드 & 커튼 에어백과 후방주차보조시스템을 기본 장착해 안전성 및 편의성이 대폭 향상됐으며, 이외에도 후석 열선시트, HID 헤드램프, 슈퍼비전 클러스터, 타이어 공기압 경보시스템(TPMS) 등 첨단 편의사양도 대거 적용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동급 경쟁 차종과 차별화되는 뛰어난 상품성 및 디자인으로 무장한 신형『아반떼』는 준중형 차급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킬 것”이라면서 “많은 고객들이 신형『아반떼』를 선택함으로써 최고의 감동을 맛보게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