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아반떼가 대한민국 치안의 현장으로 달려갑니다!”

작성일2010.07.22

조회 2038

“아반떼가 대한민국 치안의 현장으로 달려갑니다!

현대차『아반떼 순찰차』809대 공급

 

- 21, 현대차 울산출고센터서 아반떼 순찰차 809대 경찰청에 인도

- 치열한 입찰경쟁에서 역대 최대 물량 공급, 아반떼의 품질경쟁력 입증된 것

- 아반떼 럭셔리모델 기반으로 경찰관 요구사항을 반영시켜 특수제작된 순찰차량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 21(), 울산출고센터에서 전국 16개 지방경찰청 관계자 및 현대차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아반떼 순찰용 차량 809대를 경찰청에 인도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경찰청에 공급되는 물량은 단일차종으로 역대 최대 물량으로 전국 16개 지방 경찰청 산하 각 경찰서에 배치된다.

 

아반떼 순찰차는 경찰업무 수행에 적합하도록 아반떼 럭셔리 모델에 실사용자인 경찰관들의 요구사항을 반영시켜 특수 제작된 순찰차량이다.  

 

먼저, 경찰관들의 긴급출동을 돕기 위해 운전석에 통합 컨트롤 박스를 설치하여 전자 점멸식 경광등과 앰프, 써치라이트를 동시에 조작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트렁크 내 장비함을 내구성이 좋은 알루미늄 샤시로 제작하고, 차량 도어 안쪽에 충격보호용 프로텍터를 장착해 기능성과 안전성을 높였다.

 

현대차 관계자는 "경찰청의 엄격한 기준을 통과하고 치열한 입찰 경쟁에서 역대 최대 물량인 809대를 공급하게 된 것은 대한민국 준중형차의 표준인 아반떼의 품질 우수성이 재차 입증된 것이라며 국내 준중형 최고수준의 성능과 안전사양을 가진 차인 만큼 순찰차로서 그 역할을 충분히 해낼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