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빈곤퇴치 캠페인 전개

작성일2010.10.11

조회 1837

전 세계 임직원 세계 빈곤 퇴치 위해 팔 걷어

현대차그룹, 글로벌 빈곤퇴치 캠페인 전개

 

 

- UN이 제정한 세계 빈곤 퇴치의 날을 맞아 화이트밴드 캠페인 참여

- 세계 22개국 47개 사업장 임직원 화이트밴드 착용 및 모금 활동 전개

-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 봉사단 참여, 빈곤 체험 및 시민 모금 캠페인 전개

 

 

 

현대자동차그룹이 세계 빈곤퇴치의 날(1017)을 맞아 전세계 사업장에서 빈곤퇴치를 위한 화이트밴드 캠페인에 참여한다.

 

현대차그룹은 11()부터 국내 및 해외 사업장을 중심으로 현대차그룹 2010 글로벌 빈곤퇴치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기업으로서 세계 시민의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실시하는 이번 캠페인은 ▲현대차그룹 임직원의 빈곤국 아동 돕기 모금 활동 ▲주요 사업장 빈곤퇴치 슬로건 대형 현수막 거치 ▲청년봉사단이 함께하는 빈곤 체험 및 시민 모금활동 등으로 전개될 예정이며, 기아대책과 함께한다.

 

우선 미국, 독일, 중국, 인도 등 현대차그룹의 22개국 47개 주요 사업장에서는 화이트밴드 캠페인에 동참하는 의미로 각 나라의 사옥에 빈곤퇴치 슬로건을 쓴 대형 현수막을 내건다. 또한 각 국의 임직원들은 손목에 화이트밴드를 착용하여 캠페인에 동참하고, 임직원 모금 및 빈곤국 아동 후원 결연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또한 현대차그룹 대학생 봉사단인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봉사단 300여명은 10 30일부터 31일까지 이틀간 직접 빈곤 현황을 체험하고 빈곤국 아동 식량 기금 마련을 위한 시민 모금 캠페인을 벌이기로 해, 더 큰 대한민국을 만들어 나갈 젊은이의 사랑과 열정을 시민들에게 전파할 예정이다.

 

아울러 현대차그룹은 지구촌 빈곤 퇴치를 위한 화이트밴드 캠페인 2007년부터 4년째 후원하며 동참하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함께 움직이는 세상이라는 슬로건 아래 중국 사막화 방지를 위한 초지조성 사업인 현대 그린존’, 우즈베키스탄, 에티오피아 등의 소외 이웃 무료 진료를 돕는 모바일 클리닉’, 인도 빈곤 아동을 위한 기숙사 지원 및 책걸상 기증, 러시아에 어린이 교통안전 교육버스 기증, 남미에서의 조림 활동, 아프리카 빈곤국가의 학교 시설 보강 및 장학금 지원 등 세계 곳곳에서 환경과 빈곤, 안전 등 글로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벌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