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엑센트』사전계약 실시

작성일2010.10.18

조회 1631

“프리미엄 소형을 누구보다 먼저 누릴 수 있는 특권!”

현대차,『엑센트』사전계약 실시

 

- 18일부터 전국 현대차 영업점에서 개시… 11월 출시 앞두고 사진 및 제원 최초 공개

- 역동적·미래지향적 스타일, 동급최고의 동력성능 및 안전·편의사양 갖춰

   …1.6 GDI 감마 엔진·6단 자동변속기 탑재로 140마력, 연비 16.7km/ℓ 구현

   …국내 소형 최초 사이드&커튼 에어백, 후방주차보조시스템 전 모델 기본 적용

- 엑센트 영 가이 선발, 영 가이 시승단, 품질체험 시승회 등 다양한 고객참여 이벤트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18()부터 전국 현대차 영업점을 통해 오는 11월 출시 예정인 프리미엄 소형세단『엑센트(프로젝트명 RB)』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

 

이번에 출시되는『엑센트』는 지난 1994 4월 출시돼 52개월 동안 국내 시장에서 41만여 대가 팔리며 소형차 시장의 절대강자로 군림했던 엑센트의 차명을 이어 받아 현대차 대표 브랜드의 정통성과 젊고 역동적인 이미지를 계승했다.

 

기존 소형차 시장에선 볼 수 없었던 동급최고의 강력한 동력성능과 경제성, 최고급 안전 및 편의사양은 소형 프리미엄『엑센트』만이 가지는 가장 큰 장점이다.

 

『엑센트』는 1.4 MPI 감마 엔진(다중 분사 방식) 외에도 직분사 엔진 방식의 1.6 GDI 감마 엔진 및 소형 최초 6단 자동변속기를 적용, 최고출력 140ps, 최대토크 17.0kg·m, 연비 16.7km/ℓ를 구현하며 동급최고의 동력성능과 경제성을 달성했다.

 

특히, 국내 소형세단 최초로 ▲운전석, 동승석 및 사이드&커튼 에어백 등 총 6개의 에어백과 후방 추돌시 승객의 목 상해를 줄여주는 액티브 헤드레스트 ▲후방주차보조시스템을 전 모델에 기본 적용해 고객의 안전성 및 편의성을 크게 향상시켰으며, 그 외에도 ▲섀시통합제어시스템(VSM) 등의 고급 사양을 적용해 준중형급 이상의 상품성을 확보했다.

 

현대차는 이번 사전계약 개시와 함께,『엑센트』의 내·외부 사진과 제원 일부도 최초로 공개하며『엑센트』를 기다리는 고객들의 관심에 부응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차의 디자인 조형 미학인 플루이딕 스컬프쳐(Fluidic Sculpture)’를 근간으로 개발된『엑센트』는 매끄러운 형태의 차체에 세련된 스타일의 측면 디자인, 강한 캐릭터라인 등 타깃 고객층인 젊은층에 어필할 수 있는 역동적이고 미래 지향적인 스타일을 구현하는데 중점을 뒀다.

 

또한,『엑센트』는 기존 베르나에 비해 전장은 70mm 늘이고 전고는 15mm 낮춰 한층 강인하고 스포티한 외관 스타일을 구현했으며, 휠베이스는 기존 모델보다 70mm 늘여 동급 최고 수준의 실내공간을 확보했다. (전장 4,370mm, 전폭 1,700mm, 전고 1,455mm, 휠베이스 2,570mm)

 

이와 함께 현대차는 가이스 라이센스(Guy’s License)’라는 마케팅 슬로건을 내세워 『엑센트』가 진정한 영 가이들만이 누릴 수 있는 특권임을 강조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사전계약과 동시에 진행한다.

 

이를 위해 ▲개성 넘치는 20대 젊은 남녀를 대상으로 한 엑센트 영 가이선발대회 개최 및 ▲엑센트 영 가이들과 시민들이 함께하는 이색 시승회 ▲엑센트의 우수한 품질을 고객이 직접 체험하는 대규모 전국 품질체험 시승회등 다양한 이벤트를 펼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동급 경쟁 차종과 차별화되는 뛰어난 상품성 및 세련된 디자인으로 무장한『엑센트』는 국내 소형세단 시장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킬 것이라며, “타깃 고객인 젊은층을 위주로 한 많은 고객들이『엑센트』를 선택함으로써 최고의 프리미엄과 감동을 맛보게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 4일『엑센트』의 차명 공개를 시작으로 내·외부 렌더링 공개 및 다양한 고객참여 이벤트 실시 등으로 신차 마케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