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현대차, 2011 잡페어 실시

작성일2011.04.04

조회 1468

‘미래 인재’에 대한 현대차의 새로운 생각
현대차, 2011 잡페어 실시
 

- 1일과 2일 강남역 부근 미술관에서 대학생 대상 잡페어 실시
- ‘새로운 생각으로 새로운 가치 창조하는 인재 추구’채용브랜드 이미지 전파
-  맞춤형 개별상담 통해 입사성공 노하우 및 지원분야별 업무에 대한 정보 제공
-  5일(화)까지 현대차 홈페이지 통해 2011 상반기 신입사원 입사 지원서 접수

 

현대자동차(대표: 鄭夢九 회장)가 ‘미래 인재’에 대한 새로운 생각으로 새로운 채용에 나섰다.

 

현대차는 지난 1일과 2일 이틀간 강남역 부띠크모나코 뮤지엄에서 ‘잡페어(Job Fair,채용박람회)’를 실시하고 현대차의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를 반영한 차별화된 공간에서 지원자들이 현대자동차에 대해 궁금해하는 다양한 정보를 제공했다.

 

현대차는 처음으로 시도하는 이번 잡페어를 통해 현대차의 미래 가치를 창출해 나갈 ‘새로운 생각으로 새로운 가치를 창조하는 New Thinking Creator, New Possibilities Explorer’라는 새로운 채용 브랜드 이미지를 전파하고, 현대차 채용의 ‘고객’인 입사지원자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전달했다.

 

특히 ‘잡페어’에 대한 새로운 생각으로, 일방적인 전달이 아니라 지원자들이 직접 참여하고 체험하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하고 맞춤형 개별상담을 통해 원하는 정보를 얻도록 함으로써 이틀간 1,500여명의 지원자들이 방문하는 등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해 하반기 채용된 신입사원들이 자신들의 입사노하우를 지원자들과 나누고, 현업에서 근무하는 대리급 직원이 직무에 대해 자세하게 설명하며 관심분야 및 개성에 따라 지원 가능한 직무에 대해 조언함으로써 지원자들이 적합한 직무에 지원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2011년 입사자들의 우수 자기소개서, 합격수기, 실기전형 드로잉을 전시하고 자기소개서 클리닉, 채용면접 때의 복장 및 표정을 통한 이미지메이킹 강의 등 지원자들이 궁금해하는 세부적인 사항까지 정보를 제공했으며 현장에서 자기PR을 통한 모의면접을 실시, 창의적 인재에게는 서류전형을 면제했다.

 

잡페어에 참여한 한 지원자는 “선배직원들과의 대화를 통해 현대차에 대해 더 많이 알게 됐고 합격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실제적인 조언을 들을 수 있었다”며 “변화하는 현대자동차의 새로운 인재상과 채용 브랜드 가치를 체험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향후에도 입사 지원자들과의 소통을 강화해 지원자들의 니즈에 맞는 다양한 정보제공 시스템을 구축하고. 열린 소통공간에서 차별화된 잡페어를 지속적으로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현대차는 오는 5일(화)까지 2011년 상반기 대졸신입 사원 채용을 하고 있다. 지원서 접수는 현대차 인터넷 홈페이지(http://pr.hyundai.com)를 통해 진행되며, 4년제 정규대학 2011년도 8월 졸업예정자 및 기졸업자에 한해 지원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