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제네시스 프라다』인기몰이

작성일2011.05.24

조회 1529

“현대차의 새로운 시도, 고객과 통하다!”
『제네시스 프라다』인기몰이

 

- 출시 나흘 만에 계약 대수 100대 돌파 … 차별화된 프리미엄 전략 주효
  첨단 테크놀로지와 장인정신이 만나 탄생한 프리미엄 세단
  1:1 맞춤 배송 시스템, 고품격 문화 공연 초청 등 소수만의 특권 제공

 

첨단 테크놀로지와 장인정신이 만나 탄생한『제네시스 프라다』의 초반 돌풍이 예사롭지 않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17일 출시한 『제네시스 프라다』의 계약대수가 출시 나흘 만에(영업일 기준) 100대를 돌파했다고 24일 밝혔다.

 

『제네시스 프라다』는 현대차가 올해 초 새롭게 발표한 브랜드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를 바탕으로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감성가치를 제공코자 세계적 명품 브랜드 프라다와 함께 개발한 고품격 프리미엄 세단이다.

 

일반적인 양산차와 달리 주문생산 방식을 통해 국내에 1,200대만 한정 생산 및 판매될 예정임을 감안한다면 계약 개시 나흘만에 100대를 돌파한 것은 매우 높은 수준의 계약 진행이라는 것이 현대차의 설명이다.

 

이러한 인기몰이에 대해 현대차 관계자는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인 ‘New Thinking. New Possibility.’를 바탕으로 ‘제네시스’의 뛰어난 상품성과 ‘프라다’의 최고의 디자인이 만나 탄생한 『제네시스 프라다』가 차별화된 나만의 프리미엄을 소유하고 싶어하는 고객들의 니즈를 정확히 반영하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소수의 고객만을 위한 프리미엄 VIP 마케팅도 『제네시스 프라다』의 또다른 초반 인기 요인으로 꼽히고 있다.

 

우선 『제네시스 프라다』는 프리미엄과 희소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1,200대 전량 주문생산 방식으로 만들어지며, 동승석 플로어 콘솔 측면에 제네시스 프라다 로고와 차량 고유 번호가 새겨진 ‘시리얼 넘버 플레이트’를 부착해 고객들이 차별화된 만족감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양사가 공동으로 특별 제작된 사피아노 패턴 가죽의 고급 키홀더와 북 케이스를 제공해 고객의 감성품질은 물론 한정 소유에 대한 로열티를 극대화했다.

 

특히 특수 트레일러로 제작된 전용 차량을 이용해 출고 고객에게 1대1로 차량을 전달하는 차별화된 배송 시스템을 적용, 고객이 안심하고 차량을 인도받을 수 있도록 해 『제네시스 프라다』고객이기에 느낄 수 있는 높은 만족감과 특권까지도 제공하고자 했다.

 

아울러 현대차는 『제네시스 프라다』 고객만의 위해 특별히 준비한 고품격 문화 공연에 출고 고객을 초청해 차별화된 소수의 로열티를 제공하는 등 보다 업그레이드된 프리미엄 멤버십으로 VIP 마케팅의 대미를 장식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기존 국내에서 유례가 없었던 자동차와 명품 브랜드의 만남이라는 점 외에도 이처럼 『제네시스 프라다』고객이기에 누릴 수 있는 다양한 프리미엄 VIP 마케팅 또한 고객들에게 크게 어필하는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18일 ‘제네시스 프라다 VIP 신차발표회’를 갖고, 차인표, 신애라 부부에게 1호차를 전달한 바 있다.

 

현대차는 『제네시스 프라다』의 성공적인 출시를 바탕으로, 향후에도 자동차에 대한 새로운 생각을 통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프리미엄을 제공하기 위해 계속 노력해 나갈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