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쏘나타 하이브리드 친환경 국토 대장정 완주

작성일2011.06.29

조회 1281

“고객들이 직접 체험한 쏘나타 하이브리드!”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친환경 국토 대장정’ 완주

 

- 25~26일 1박 2일간 20가족 초청, 가족여행 및 쏘나타 하이브리드 시승 체험
- ‘연비왕 선발대회’ 함께해, 고객이 직접 체험한 최고 연비 26.92km/ℓ 기록
- 우수한 성능 체험할 수 있는 기회 확대해 상품성 더욱 널리 알릴 것

 

 “성능 체험과 더불어 가족여행도 함께할 수 있었던 특별한 경험이었습니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6월25~26일 1박 2일간 고객 20가족과 함께 ’쏘나타 하이브리드 국토 대장정 이벤트’를 성황리에 마치고, 29일 현대차 계동사옥에서 연비왕 콘테스트’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쏘나타 하이브리드 국토 대장정 이벤트’는 ‘동해 코스’와 ‘서해 코스’로 구성된 국토 대장정 코스를 쏘나타 하이브리드로 시승하며 가족 여행과 함께 우수한 연비 성능을 체험할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시승 이벤트이다.

 

특히 현대차는 동해팀과 서해팀이 각각 정동진 해수욕장과 변산반도를 출발해 문경새재를 거쳐 경부고속도로 만남의 광장에 이르는 약 200km 구간을 운행하며 최소 연료비를 달성한 운전자를 시상하는‘연비왕 콘테스트’를 개최함으로써 참가자들의 경제운전 경쟁을 유도했다.

 

현대차는 29일(수) 현대차 계동사옥에서 ‘연비왕 선발대회’ 우승자 시상식을 개최하고 최고의 연비로 우승을 차지한 전우경 (31세, 연구원) 씨를 비롯해 입상자에게 주유상품권 등 경품을 제공했다.

 

연비왕 전우경씨는 이번 대회에서26.92 km/ℓ 의 연비를 기록, 공인연비(21.00 km/ℓ)대비 약 28% 이상의 높은 기록을 달성했다.

 

서해코스에서 우승을 차지한 전우경씨는 “쏘나타 하이브리드의 연비 경제성과 우수한 성능이 매우 만족스러웠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직접 차량을 체험할 수 있는 색다른 이벤트에 참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높은 연료효율과 성능을 자랑하는 쏘나타 하이브리드의 우수성이 고객들을 통해 입증된 것”이라며, “급가속, 급출발을 자제하는 등 누구나 실천할 수 있는 경제운전을 준수할 경우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지닌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친환경 지역축제 전국 순회전시, 유명인 시승기 블로그 연재, 동호회 전국 릴레이 시승 등 쏘나타 하이브리드의 우수성을 보다 많은 고객들에게 알릴 수 있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이벤트를 시행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