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움직이는 청소년 상담 버스 기증

작성일2011.07.27

조회 1304

현대자동차그룹, ‘사)함께걷는아이들’에

‘움직이는 청소년 상담 버스’ 기증

 

- 거리 청소년 대상 ‘이동버스 상담센터’에 필요한 대형 버스 및 개조 지원
- 야간시간 가출·소외 청소년 대상 전문상담/교육, 의료/긴급구조 등 펼쳐

 

버스가 거리 청소년을 위한 쉼터가 된다.

 

현대자동차그룹은 26일(화) 저녁 서울 관악구 신림동 도림천변공연장에서 열린 거리 청소년을 위한 ‘움직이는 청소년센터’ 오픈 행사에서 이동센터로 쓰일 버스 1대를 사단법인 함께걷는아이들에 기증, 전달했다.

 

‘움직이는 청소년센터’는 (사)함께걷는아이들과 (사)들꽃청소년세상이 공동 운영하고 현대차그룹이 후원하는 거리 청소년 전문상담 센터로, 이동서비스가 가능하도록 대형버스를 개조한 것이 특징이다.

 

현대차그룹은 대형버스 에어로타운 1대와 차량개조에 필요한 예산을 지원했다.

 

버스는 세계적인 광고 디자이너 이제석씨의 재능기부로 산뜻하고 친근한 이미지의 디자인으로 바꿔 청소년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하고, 상담실, 시청각실, 다과실 등을 갖춘 이동센터로 탈바꿈했다.

 

이동센터는 긴급구조, 먹거리지원, 의료지원, 상담 및 교육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며, 주로 야간시간에 거리의 가출·노숙 청소년을 대상으로 집중 활동할 계획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거리 청소년에게 직접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서는 결국 거리로 나서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다” 라며 “이런 측면에서 버스의 이동성과 기동성은 큰 강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청소년을 위한 일반적인 이동 서비스는 공간 등 현실적 문제로 인해 대부분 고민상담이나 유관기관 연계에 그치는 한계가 있는 것 또한 사실”이라며 “이번 센터는 교육, 상담, 의료, 구조 등 여러 기능을 한 곳에 모아 입체적인 지원을 제공함으로써 여러 가지 위험에 노출되기 쉬운 거리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인으로 성장하도록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는 데 목적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이동센터 오픈행사에는 현대차그룹, (사)함께걷는아이들, (사)들꽃청소년세상,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의 관계자들과 지역 청소년,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