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그랜저 3.3 셀러브리티 출시

작성일2011.08.24

조회 1111

“더욱 높아진 프리미엄 세단 그랜저의 품격”
현대차, 그랜저 3.3 셀러브리티 출시

 

- 3.3 GDi 적용으로 출력 294ps, 토크 35.3kg.m 등 동급최강 동력성능 확보
- 국내 최초 어라운드 뷰 모니터 적용 등 최첨단 편의사양 대거 기본 적용
-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 19인치 휠 적용으로 3.3 모델만의 디자인 차별화 구현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한 층 업그레이드 된 동력성능과 고급 편의사양으로 무장한 프리미엄 준대형 세단, ‘그랜저 3.3 셀러브리티(Celebrity)’의 판매를 25일(목)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기존 2.4 GDi와 3.0 GDi 엔진 외에 3.3 람다 GDi 엔진을 새롭게 탑재한 그랜저 3.3 셀러브리티 모델은 최대출력 294ps, 최대토크 35.3kg.m, 연비 10.9km/ℓ로 동급 최강의 동력성능을 확보했다.

 

특히, 그랜저 3.3 GDi 셀러브리티는 기존 모델과 또 다른 고급감을 강조하기 위해 차별화된 외장 디자인 요소를 적용했다.

 

우선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을 통해 최고급 모델의 품격과 우아함을 강조했으며, 블랙컬러의 헤드램프 하우징과 고휘도의 HID램프를 적용한 전용 헤드램프를 통해 카리스마의 이미지를 부각했다.


또한, 전용 19인치 하이퍼실버 알로이 휠을 적용해 고성능의 이미지와 파워 드라이빙을 동시에 가능하게 했다.

 

뿐만 아니라, 3.3 모델만을 위해 ‘유명인사, 명성’을 의미하는 ‘셀러브리티(Celebrity)’라는 별도 서브모델명을 운영하고, 차량 후면에 고유 엠블렘을 부착해 고객들의 자부심을 더욱 높일 예정이다.

 

이와 함께, ‘그랜저 3.3 셀러브리티’는 대형 고급차에 적용되는 최첨단 편의사양을 적용해 프리미엄 세단에 어울리는 최고의 편의성을 확보했다.

 

국내 최초로 적용된 어라운드 뷰 모니터는 운전석에서 차량 주변의 360도 전체 모습을 한 눈에 내려다볼 수 있도록 해 전후방 사각지대를 모두 없앴다.

 

또한, 에쿠스와 제네시스에 적용되고 있는 편의사양으로, 전방 차선을 인식해 운전자가 의도하지 않게 차선을 이탈하는 경우 경고를 발생함으로써 운전자가 주의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최첨단 주행 편의 시스템인 차선 이탈 경보 시스템(LDWS, Lane Departure Warning System)을 적용해 주행 안전성을 극대화했다.

 

기존에 선택사양으로 적용되던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콘트롤과 8인치 프리미엄 와이드 내비게이션도 기본사양으로 적용했다.

 

이와 더불어, 각 필러 부분 및 헤드라이닝 부위에 부드러운 촉감과 고급스러운 재질의 럭셔리 스웨이드를 적용하고, 크림 베이지의 신규 칼라 가죽시트를 선택 가능하도록 해 한층 고급스러운 실내 공간을 구현했다.

 

미등 점등 시 센터페시아에 LED 조명을 이용해 숨겨진 무늬를 발광시키는 ‘LED 라이팅 그래픽’에는 한층 고급스러운 신규 패턴을 적용해 감성품질 면에서도 차별화했다.

 

현대차는 ‘그랜저 3.3 셀러브리티’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펼칠 계획이다.

 

우선 현대차는 10월 14일(금)에 펼쳐지는 뉴에이지 음악의 거장 야니(YANNI) 내한공연에 고객 250쌍(1인2매, 총 500명)을 초청하는 ‘명품과 거장의 만남’이벤트를 실시한다.

 

25년간 전 세계에서 35개의 플래티넘 앨범을 기록하며 뉴에지 음악의 베토벤으로 불리고 있는 ‘야니’는 26년간 고객들의 사랑을 받으며 준대형차의 대표로 자리하고 있는 그랜저의 이미지와 잘 부합하며, 주력 소비층인 40대 고객들의 향수를 자극할 고품격 공연으로 고객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을 것으로 현대차는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는 8월25일(목)부터 9월말까지 계약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250명을 선정할 예정이며, 당첨자는 10월5일(수) 현대차 홈페이지(www.hyundai.com)를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한편, 그랜저 3.3 셀러브리티 모델은 1개 트림으로 운영되며, 가격은 4,450만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