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벨로스터 HD 해피 레이싱 게임 대회 개최

작성일2011.10.10

조회 1018

“벨로스터, 게임에 대한 새로운 생각을 제시하다”
‘벨로스터 HD 해피 레이싱’ 게임 대회 개최

 

- ‘벨로스터 HD 해피 레이싱’ 게임 대회 성황리 개최…1~3등 총 1천만원 상금 제공
- ‘벨로스터 HD’…고화질 영상에 역동적인 재미를 바탕으로 전 세계적인 돌풍 기록
- 자동차에 대한 새로운 생각을 반영한 창의적 마케팅으로 고객에게 더욱 다가설 것

 

현대차 벨로스터가 전 세계 e-스포츠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2011 국제 e-스포츠 대회’가 열리고 있는 경북 안동에서 각국 대표와 관람객들이 참여한 가운데 개최된 ‘벨로스터 HD 해피 레이싱’ 게임 대회를 지난 8일(토)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벨로스터를 모델로 제작된 고화질의 레이싱 게임 ‘벨로스터 HD’가 모바일 게임 어플리케이션으로는 사상 최초로 국제e-스포츠연맹이 주관하는 ‘2011 국제 e-스포츠 대회’에서 시범 종목으로 채택됨에 따라 개최됐다.

 

한국을 포함해 미국, 브라질, 러시아, 인도 등 총 5개국에서 예선을 거쳐 선발된 16명의 선수가 출전해 16강 토너먼트 형식으로 경합을 벌인 본선 대회에서는 치열한 접전 끝에 한국 대표 이원준 씨가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현대차는 우승자인 이원준 씨에게 상금 5백만원을 시상했으며, 2등(한국 대표, 이재현 씨)과 3등(한국 대표, 이호욱 씨)에게도 각각 3백만원, 2백만원의 상금을 전달했다.

 

우승자인 이원준 씨는 “처음 ‘벨로스터 HD’ 게임을 휴대 전화로 다운 받아 재미로 시작한 것이 계기가 돼 이렇게 국제 대회에서 우승까지 하게 돼 기쁘고, 앞으로도 주변 사람들에게 이 게임의 재미를 계속해 알릴 예정”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현대차는 ‘벨로스터 HD 해피 레이싱’ 게임 대회의 한국 대표 선발을 위해 지난 8월부터 한달 간 각 지역별 예선을 실시했으며, 게임 체험과 기념품 배포 등 남녀노소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함께 진행해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현대차는 본선 경기가 펼쳐진 경기장에도 게임 시연대를 설치해 일반 관람객들이 직접 게임을 체험할 수 있게 했으며, 경기장 입구에는 신개념 PUV 벨로스터를 전시해 행사장을 찾은 관람객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

 

현대차 관계자는 “운전면허 취득 여부에 관계없이 어린이, 청소년 등 벨로스터에 관심이 있는 모두가 운전을 즐겁게 경험할 수 있게 한다는 취지로 ‘벨로스터 HD’를 개발하게 됐다”며, “현대차는 앞으로도 고객이 자동차를 새로운 방식으로 경험할 수 있는 창의적인 마케팅을 전개해 고객들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서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벨로스터 HD’는 실사를 바탕으로 게임 이용자가 실제 벨로스터를 타고 주행하는 듯한 기분을 만끽할 수 있는 고화질의 모바일 레이싱 게임으로, 지난 6월말 애플 앱스토어 등록 이후 이틀 만에 한국 앱스토어 아이패드 어플리케이션 다운로드 1위를 기록하고 전 세계적으로 약 80만 건 이상의 다운로드 수를 기록한 인기 어플리케이션이다.

 

한편 ‘2011 국제 e-스포츠 대회’는 국제e-스포츠연맹이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경상북도 등이 후원하는 세계적인 e-스포츠 대회로, 36개국 400여명의 선수단과, 다양한 언론 매체 및 전 세계의 관람객이 참여하는 e-스포츠 분야의 종합 축제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