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신개념 카쉐어링 서비스에 쏘나타 하이브리드 공급

작성일2011.12.19

조회 948

“쏘나타 하이브리드, 청정지역 제주도를 누비다!”
신개념 카쉐어링 서비스에 쏘나타 하이브리드 공급


-현대차, ㈜쏘카에 제주 카쉐어링 차량으로 쏘나타 하이브리드 100대 공급
…차량을 시간당 대여하는 신개념 차량 이용 서비스, 내년 1월부터 시행
-현대차의“새로운 생각, 새로운 가능성”활성화 및 청정 제주 이미지 제고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2012년 1월부터 제주도에서 처음 시도되는 카쉐어링 사업에 `쏘나타 하이브리드` 100대를 공급하기로 하고, 카쉐어링 사업을 진행할 ㈜쏘카(SoCar®, 대표이사 김지만)와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일) 밝혔다.

 

카쉐어링은 서비스의 경제성과 간편한 이용방식 덕분에 이미 유럽과 미국에서는 활성화된 자동차 공유 제도로, 주택가 및 시내 곳곳에 주차된 쉐어링 차량을 주유비와 보험비가 모두 포함된 저렴한 가격으로 시간당 빌릴 수 있는 신개념 서비스다.

 

쏘카는 다른 지역에 비해 차량 의존도가 높고, 여행객의 차량 수요도 많은 제주도에서 카쉐어링을 통해 제주도 거주자와 여행객들 사이의 차량 수요를 유연하게 조절하는 한편 청정 제주도의 이미지를 더욱 높이기 위해 카쉐어링 서비스 전 차량을 ‘쏘나타 하이브리드’로 사용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현대차는 카쉐어링 서비스의 원활한 시행을 위해 연내 차량 공급을 완료할 계획이며, 쏘카는 내년 1월부터 제주도 시내 30여곳과 유명 숙박 시설을 중심으로 주차존을 설치하고 제주도민과 제주도를 찾는 여행객들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차량 ‘소유’에서 ‘이용’으로 변화하는 새로운 트렌드를 반영한 카쉐어링 서비스는 현대차가 연초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선포한 新 브랜드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제주도를 찾는 많은 관광객들이 ‘쏘나타 하이브리드’의 친환경성을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카쉐어링 서비스 이용 및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socar.kr)를 통해서 안내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