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美 PGA 시즌 개막전 공식 후원

작성일2012.01.05

조회 677

 

현대차, 美 PGA 시즌 개막전 공식 후원

 

- 시즌 첫 대회인 ‘현대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
… 6일부터 하와이 카팔루아 리조트서 … 작년 美 PGA 우승자 28명 참가
- 대회 기간 중 행사 운영차량 제공, 차량전시 등 … 럭셔리 마케팅 본격 시동
- 쏘나타 하이브리드, 블루온, 투싼ix FCEV 제공해 현대차 친환경 기술력도 선보여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6일부터 9일(현지시각)까지 하와이 마우이섬 카팔루아 리조트의 플랜테이션 코스에서 개최되는 美 PGA 시즌 개막전 ‘현대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Hyundai Tournament of Champions)’를 공식 후원한다.

 

현대차는 지난 대회에 이어 이번 대회에서도 타이틀 스폰서를 맡아 북미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한 프리미엄 세단 에쿠스 및 제네시스를 골프와 연계한 럭셔리 마케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매년 1월 열리는 美 PGA 투어 개막전 경기는 1953년부터 개최되고 있으며, 전년도 우승자들에게만 참가 자격이 주어지는 명실상부한 최고 수준의 대회로 올 한 해 PGA 판도를 전망해 볼 수 있다는 점에서 전 세계 골프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대회 기간동안 현대차는 대회 운영위원회에 에쿠스, 제네시스 등의 의전차량을 지원해 선수들의 이동 편의를 돕는 한편, 행사장 곳곳에 현대차의 대표 럭셔리 세단인 에쿠스와 제네시스를 전시해 경기장을 찾은 골프팬들에게 우수한 품질과 디자인을 적극 알릴 계획이다.

이와 함께 현대차는 쏘나타 하이브리드를 대회 진행 차량으로 제공하고, 투싼ix 수소연료전지차, 블루온 전기차를 전시하는 등 이번 대회를 통해 현대차의 앞선 친환경차 기술력도 선보인다.

 

뿐만 아니라 전세계 231개 국가에서 중계방송 될 예정인 이번 대회에서 현대차는 골프공, 홀 깃발, 티 마커, 스코어보드, 경기장 입구 및 관람석 등에 현대차 로고를 적극 노출시킴으로써 현대차 브랜드 이미지를 한층 고급화 시킨다는 전략이다.

 

국내에서는‘SBS 골프 채널’을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총 상금 560만 달러, 우승 상금 112만 달러가 걸려있는 이번 대회에는 지난해 PGA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우승자 최경주, 2011년 저스틴 팀버레이크 슈라이너스 오픈 우승자 나상욱, 2011년 PGA 투어 크라운 플라자 인비테이셔널 우승자 데이비드 톰스(David Toms, 미국) 등 2011년 PGA 우승자 28명이 참가해 승부를 겨룬다.

 

현대차 관계자는“이번 행사는 세계적인 골프 선수들에게 현대차의 세련된 디자인과 뛰어난 성능을 직접 체험시켜 현대차의 우수성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면서 “뿐만 아니라 대회 기간 중 주요 차량 전시, 브랜드 노출 등을 적극 활용해 미국 및 전 세계 시장에서 현대차 브랜드의 가치 상승에 큰 힘을 실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이번 美 PGA 개막전 타이틀 스폰서 참여 이외에도 월드컵 공식 스폰서, 미국 프로미식축구 NFL 슈퍼볼 광고 등 대형 스포츠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