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12 글로벌 헌혈캠페인 전개

작성일2012.03.12

조회 664

 

현대차그룹, 2012 글로벌 헌혈캠페인 전개

 

- 국내 및 해외 임직원 11만여 명 대상 두 달간 실시
- 생애 최초 헌혈 임직원과 10회 이상 헌혈 임직원에 선물 증정해 헌혈 독려
- 2004년부터 매년 대규모 캠페인 벌여 … 글로벌 기업으로서 사회책임 수행

 

현대자동차그룹(회장 정몽구)은 오늘부터 4월 말까지 두 달간을 임직원 헌혈봉사 기간으로 정하고, ‘2012 글로벌 헌혈캠페인’을 전개한다고 12일(월) 밝혔다.

 

이번 헌혈 캠페인은 현대차, 기아차, 현대모비스, 현대제철 등 그룹 내 18개 계열사의 전국 42개 사업장과 5개 해외법인에 근무하는 약 11만여 명의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작년 그룹에 편입된 현대건설 및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 4,000여명은 올해부터 새로 헌혈 캠페인에 동참하게 되며, 현대차 미국생산법인 등 그룹 내 5개 해외법인의 임직원 1만여 명은 올해도 헌혈 캠페인에 동참함으로써 글로벌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수행할 계획이다.

 

현대차그룹은 이번 헌혈 캠페인을 통해 사회적으로 필요한 혈액 수급이 원활하게 이루어지도록 돕는 한편, 임직원들에게 사회봉사 기회를 제공한다.

 

특히 올해 현대차그룹은 생애 최초로 헌혈한 임직원과 10회 이상 헌혈한 임직원에게 선물을 증정함으로써 직원들의 헌혈을 독려하는 한편 우수 헌혈자를 우대하는 분위기를 조성할 방침이다.

 

그룹 관계자는 “국내 전체 헌혈인구 중 30-40대의 비중이 20% 미만으로 저조한데, 이번 캠페인을 통해 30~40대 임직원들의 헌혈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제고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에도 헌혈 캠페인을 지속 실시하는 한편, 국내외로 캠페인 참여 사업장을 확대해 적극적이고, 자발적인 헌혈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2004년부터 그룹 차원에서 대규모 헌혈캠페인을 전개하기 시작해 임직원들의 높은 호응을 얻었으며, 2007년 6월에는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매년 1회 이상 전국 규모의 정기적인 단체 헌혈을 실시한다는 헌혈 약정식을 갖는 등 선진 헌혈문화의 정착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