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행정안전부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업무협약’ 체결

작성일2012.03.19

조회 577

 

어린이가 안전한 나라’를 만들기 위해 현대차가 앞장섭니다!
현대차, 행정안전부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업무협약’ 체결

 

- 19일 상록수어린이집에서 행안부와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업무협약 체결
- 통학차량 광각실외후사경 무상보급, 준법운전자 현대차 특별할인 혜택 등
- 국내 대표기업으로서 정부,시민단체와 함께 선진 교통문화 확립에 적극 나서

 

현대차가 행정안전부와 함께 미래의 소중한 보물인 어린이들의 교통안전을 위한 캠페인을 펼친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 19() 보육시설인 종로 상록수어린이집에서 현대차 김충호 사장, 맹형규 행정안전부 장관,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등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린이가 안전한 나라를 만들기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현대차가 국내대표기업으로서 올바른 교통문화 정착 및 어린이들의 교통안전을  위해 정부, 시민단체와 함께 올 연말까지 진행하는 이번 캠페인은 어린이 통학차량에 설치하는 광각실외후사경 무료보급, 유아 카시트 장착 캠페인, 준법 운전자 신차 구매시 특별혜택 제공 등 교통 안전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한 12개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현대차 김충호 사장은 협약식에서 “현대차는 국내 리딩기업으로서 선진 교통안전 문화 정착에 적극 나서고 있으며 어린이가 안전한 사회를 위해 국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기대한다”고 밝혔으며, 맹형규 행정안전부 장관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어린이 안전’이라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 더욱 많은 관심과 노력이 확대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에 맞춰 현대차는 전국 850여개 거점에서 다음달부터 현대차 홈페이지(www.hyundai.com)를 통해 광각실외후사경을 신청한 보육시설을 대상으로 5만개를 무료로 지원한다.

 

뿐만 아니라 현대차는 20일부터 교통법규 준수 의식을 높이기 위해 교통법규 준법 운전자가 엑센트, i40(살룬 포함), 투싼ix 구매시 준법 기간에 따라 10만원~20만원의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3 10만원, 5 20만원)

 

현대차와 행정안전부는 올 한해 주요 정부기관 홈페이지와 전광판에 어린이 교통안전 홍보대사 ‘로보카 폴리’를 활용해 캠페인 내용을 안내하는 한편 전국 현대차 주요 거점 및 각 지자체 등에 캠페인 관련 포스터와 플래카드를 부착해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할 계획이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 2009년부터 행정안전부와 함께 ‘해피웨이 드라이브 캠페인’을 진행하면서 ‘대한민국 어린이 안전 퀴즈대회’, 통학버스 승하차시 사고로부터 어린이를 보호해 주는 승하차 보호기 ‘천사의 날개’ 기증 캠페인 등을 실시했으며, 해피웨이 드라이브 홈페이지(www.happyway-drive.com)를 통해 어린이 안전 관련 재미있고 유익한 정보를 웹툰,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형식으로 제공하여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 교육에 활용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