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하반기 판매 촉진대회 개최

작성일2012.07.12

조회 455

현대차, 하반기 판매 촉진대회 개최

 

- 고객서비스 질적 혁신, 판매 역략 강화, 창의적 판촉 전략 등 하반기 중점 추진 사항 결의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12일(목) 서울 광진구 쉐라톤 워커힐 호텔에서 ‘2012년 하반기 판매촉진대회’를 개최하고, 판매 역량 강화 및 판매 목표 달성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판매촉진대회에는 현대차 정의선 부회장, 김충호 사장을 비롯해 전국 지점장, 서비스센터장 등 총 530여명이 참석했으며 ▲2012년 상반기 최우수 지역본부 및 지점 포상 ▲사외강사 초청 특강 ▲2012년 판매목표 달성을 위한 결의대회 순으로 행사가 진행됐다.

 

올 상반기 현대차는 국내시장에서 신형 싼타페 등 신차 판매 호조에도 불구하고 전반적인 경기 침체 영향으로 32만8,113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4.7% 감소했다.

 

특히 올해 국내 전체 자동차 판매는 155만대에 그치며 지난해의 158만대 보다 2.1% 감소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어 현대차를 비롯한 국내 자동차 업계의 상황은 녹록치 않은 상황이다.

 

이날 현대차는 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방안으로 ▲고객 서비스의 질적 혁신 ▲판매역량 강화와 생산성 향상 ▲창의적 아이디어의 판촉전략 개발 및 시행 등을 하반기 중점 추진 사항으로 정하고, 올해 판매 목표를 반드시 달성할 것을 결의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유럽발 재정위기 영향으로 국내 자동차 수요가 꾸준히 감소세를 유지하고 있다"며 "이에 대응하기 위해 확고한 품질경영 기조를 유지하는 한편 `새로운 생각, 새로운 가능성`에 바탕을 둔 고객 감동 마케팅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