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우수 청년기업가 지원 성공적 출발

작성일2012.07.27

조회 515

 

‘H-온드림 오디션’ 본선 개최
현대차그룹·현대차 정몽구 재단 우수 청년기업가 지원 성공적 출발

 

- 대상 ㈜녹색친구들 등 총 30개팀 선정 … 체계적 창업지원 프로그램 제공
- 자금 지원, 컨설팅, 창업 교육 등 현대차그룹 네트워크 활용한 다각적 지원
- 올해 30개 팀 시작 5년간 총 150개 사회적 기업 및 청년 기업가 발굴
- 현대차그룹 및 대한민국 대표 청년 사회적 일자리 창출 사업으로 육성
 
현대차그룹과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청년 사회적 기업가 정신을 실현할 30개 팀을 선정하며, 우수 청년 사회적 기업가 지원의 성공적인 첫 발을 디뎠다.

 

현대차그룹(회장 정몽구)과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사장 유영학)은 26일(목) 서울 서초구 소재 엘타워에서 ‘H-온드림 오디션’ 본선 대회를 개최하고, 대상 ㈜녹색친구들을 비롯한 30개 팀을 최종 선발했다.

 

이번 ‘H-온드림 오디션’은 현대차그룹, 정몽구 재단, 고용노동부가 지난 5월 맺은 ‘청년 사회적 기업가 육성 지원 협약’의 일환으로, 매년 30개 팀씩 5년간 총 150개 팀을 선발해 체계적인 맞춤형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청년 사회적 기업가 육성 사업’을 수료한 320여 개 팀을 대상으로 ▲6월 참가신청 접수 및 1차 서류심사에 이어 ▲7월 서울/부산/대구/광주/대전 등 5개 지역에서 예선을 실시했으며, 이를 통과한 59개 팀이 이날 본선 경연을 펼쳤다.

 

유영학 현대차 정몽구 재단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H-온드림 청년 사회적 기업가 육성 사업을 통해 청년들에게 좋은 일자리를 제공하는 동시에 우리나라 사회적 기업이 힘찬 발전을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H-온드림 오디션’ 본선 대회는 ▲즉시 창업 및 시장 진입이 가능한 사업을 다룬 ‘런칭 그룹’ ▲12개월 내외의 창업 보육 과정을 거칠 경우 높은 사업 성공률이 예상되는 ‘인큐베이팅 그룹’ 등 두 가지 지원부문으로 나누어 진행됐으며, 각 팀이 세부 사업 계획을 발표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각 계 각층의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은 이들의 사회적 기업가 자질과 사업 아이템을 중심으로 각 팀을 평가, 런칭 그룹 부문 대상 ㈜녹색친구들 등 15개 수상팀과 향후 창업 보육 과정을 받게 될 인큐베이팅 그룹 15개 팀을 최종 선정했다.

 

대상은 ‘저에너지 친환경 공동주택 건설과 입주민 주도의 도시형 저탄소 녹색마을 공동체 만들기 사업’에 대해 발표한 ㈜녹색친구들에게 돌아갔다.

 

이들은 심사위원들로부터 “친환경 주택보급이라는 아이템의 시의성이 적절하고, 서울 등 각지의 공동주택 주거 문제를 해결할 충분한 사업성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았다.

 

㈜녹색친구들의 김태수씨(30)는 “지난 1년 동안 준비했던 사업 아이템이 전문가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게 되어 매우 기쁘다”면서 “이런 자리를 마련해 주신 현대차그룹과 현대차 정몽구 재단에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청년 사회적 기업가에 지속적인 관심을 보여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런칭 그룹 부문 수상팀에게는 대상 3천만 원 등 수상 등위에 따라 창업 지원금이 제공됐으며, ▲인큐베이팅 그룹 선정팀에게는 사업개발비 지원, 심화 멘토링 등이 포함된 창업 보육 과정이 제공된다.

 

뿐만 아니라 현대차미소금융재단 및 현대차그룹 네트워크를 활용한 자금지원, 컨설팅, 창업 교육 기회가 지속적으로 제공됨은 물론, 현대차그룹은 이들을 멘토기업과 함께 ‘H-온드림 펠로우’로 양성해 사회 혁신을 이끄는 청년 리더로 자라게 한다는 목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H-온드림 오디션’을 통해 5년간 150개 청년 사회적 기업 발굴 및 1,500여 명의 청년 사회적 기업가를 양성하는 효과가 기대된다”며 “‘H-온드림 오디션을 대한민국 대표 청년 사회적 일자리 창출 사업으로 육성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정몽구 회장이 평소 사회공헌 철학을 실현하기 위해 설립한 재단으로, ▲농산어촌 교육지원 ▲미래인재 육성 ▲청년 일자리 지원 등 초등학생에서 대학생 및 청년에 이르기까지 실질적인 혜택을 주는 다양한 공익사업을 전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