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올림피크 리옹 후원계약 체결

작성일2012.08.14

조회 287

 

“현대차, 아트사커의 본고장 프랑스를 누빈다!”
현대차-올림피크 리옹, 후원계약 체결

 

- 프랑스 프로축구 1부 리그 ‘리그앙’ 소속 ‘올림피크 리옹’과 스폰서십 체결
… 1950년 창단, `01-`02시즌부터 7시즌 연속 리그 우승 등 프랑스 최고 인기 축구팀 후원
- 유니폼, 선수 대기석, 팀버스 등에 현대차 로고 부착 및 경기장에 차량 전시
… 유럽 축구팬들에게 현대차 브랜드 인지도 제고, 스포츠 마케팅 박차 가할 것

 

현대자동차(대표 정몽구)는 지난 11일(프랑스 현지시간) 현대차 프랑스 판매법인(HMF)이 프랑스 프로축구 1부 리그 ‘리그앙(Ligue 1)’ 소속의 명문팀 ‘올림피크 리옹(Olympique Lyonnais)’과 2년간 후원계약을 맺었다고 14일 밝혔다.

 

현대차와 후원 계약을 맺은 ‘올림피크 리옹’은 프랑스의 제2도시인 리옹을 연고로 하여 1950년 창단한 역사 깊은 명문구단으로 지난해까지 총 12회 유럽지역 프로축구 리그 상위팀만이 참가할 수 있는 ‘UEFA 챔피언스 리그(이하 챔피언스 리그)’에 진출하였으며, 2001-2002년 시즌부터 7년 연속 프랑스 1부 리그에서 우승을 하는 등 프랑스 최고 인기 축구팀 중 하나다. 지난 시즌에는 4위를 기록했다.

 

특히 ‘올림피크 리옹’은 유럽에서 약 1,860만 명의 팬을 확보하고 있으며, 2007년부터 2011년까지 프랑스 팀 중 리그경기 및 챔피언스 리그 경기의 누적 시청자 수가 2억 4천만 명에 달할 정도로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어, 현대차는 이를 활용해 유럽지역에서 현대차의 브랜드 인지도를 효과적으로 높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현대차는 ‘올림피크 리옹’과의 후원계약을 통해 유니폼, 경기장 내 광고판, 선수 대기석 및 팀버스에 현대차의 로고를 부착하는 것은 물론 홈구장인 ‘스타드 제를랑(Stade Gerland)’에는 현대차의 차량을 전시한다.

 

또한 향후 ‘올림피크 리옹’을 활용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며, 프랑스 내에서의 신차발표회, 시승회 등 마케팅 행사와 연계한 팬 사인회 등 다양한 방법으로 현대차를 알리는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임덕정 현대차 프랑스 판매법인장은 “‘올림피크 리옹’은 현대차의 가치와 야망을 공유해 나갈 수 있는 역동적인 팀이다”며 “프랑스 프로축구 1부 리그에서 7회 우승을 자랑하는 명문구단 ‘올림피크 리옹’과의 후원계약 체결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유로 2000 대회부터 유럽축구연맹(UEFA)와 파트너십을 맺고 2017년까지 후원하는 등 유럽에서 인기가 높은 축구와 관련된 스포츠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다.

 

또한 현대차는 지난 1999년 미국 여자 월드컵을 시작으로 ‘국제축구연맹(이하 FIFA)’가 주관하는 모든 대회에서 공식 파트너로 활동하고 있으며, 2010년 11월 FIFA와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 이어 2018년과 2022년 월드컵까지 후원을 연장하는 계약을 맺고 글로벌 축구 마케팅을 통해 브랜드 위상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