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유럽 저소득층 유소년 교육 위해 25만 유로 기증

작성일2012.09.14

조회 175

 

현대차, 유럽 저소득층 유소년 교육 위해 25만 유로 기증


- 유로 2012 우승공약 릴레이 이벤트에서 적립된 25만 유로 중 5만 유로 스페인에 기부
… 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영국에도 올해 안에 5만 유로씩 전달 할 예정  
- 사회적 기업 ‘스트리트 풋볼 월드’통해 유럽 저소득층 유소년 교육 지원
- 사회공헌과 연계한 신개념 이벤트로 전세계 축구팬들에게 뜨거운 호응 얻어
- 지속적으로 글로벌 선도 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

 

현대차가 유럽 주요국의 저소득층 유소년들을 위한 교육을 지원한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13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푸에르타 아메리카 호텔(Hotel Peurta De America)에서 현대차 유로 2012 공식 홍보대사인 이케르 카시야스(레알 마드리드, 스페인)가 ‘유로 2012 우승 공약 릴레이’ 이벤트에서 적립된 25만 유로 중 5만 유로를 현대차 이름으로 사회적 기업인 ‘스트리트 풋볼 월드(Street Football World)’에 기증했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올 해 안에 나머지 20만 유로를 각각 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영국에서도 5만 유로씩 스트리트 풋볼 월드를 통해 기부 하고 유럽 주요국 저소득층 유소년들이 자립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 한다는 계획이다.

 

‘유로 2012 우승 공약 릴레이’는 지난 5월부터 두 달간 현대차 글로벌 공식 페이스북에서 진행 된 프로그램으로 전세계 축구팬들이 현대차 유로 2012 공식 홍보대사인 팀현대 선수(이케르 카시야스·스페인, 루카스 포돌스키·독일, 카림 벤제마·프랑스, 쥐세페 로시·이탈리아, 다니엘 스터리지·영국) 및 각국 응원 팀에 응원 메시지를 남기면 현대차가 메시지 한 개 당 1유로씩 축구 발전 기금으로 적립한 신개념 사회공헌 이벤트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차는 유로 2012 기간 동안 전세계 축구팬들의 성원으로 모인 이번 적립금을 유럽 내 저소득층 유소년들을 위해 사용할 수 있게 되 기쁘다”고 밝히며 “현대차는 향후 글로벌 선도 기업으로서 세계 각국에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적극 개발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 4월 유럽 청소년 직업 교육 프로그램인 ‘미래를 위한 기술(Skills for the Future)’ 프로그램을 발표하는 등 유럽 자동차 산업과 유럽 경제에 기여하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 개발 중에 있다.

 

※ 스트리트 풋볼 월드: 전세계 61개 지역에서 저소득층 유소년들에게 축구를 통한 리더십 함양 및 꿈과 희망을 심어주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실시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