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업계 최초 여성전용 특화 서비스 거점 ‘블루미’ 오픈

작성일2013.01.10

조회 54

 

현대차, 업계 최초 여성전용 특화 서비스 거점 ‘블루미’ 오픈


여성을 위한 특별한 서비스 공간으로 초대합니다

 

 

- 업계 최초 여성운전자 맞춤형 서비스 거점 통해 ‘더 쉽고 세심한’ 고객서비스 실시
… 전문가의 1:1 맞춤 설명과 차량진단, 딜리버리서비스까지 원스톱 서비스 제공
… 여성 맞춤형 인테리어, 다양한 편의시설로 정비거점의 이미지 개선
- “고객의 눈 높이에 맞춘 다양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새로운 시도 지속할 것”

 

“여성 특화 서비스로 차량 점검도 받고, 다양한 프로그램도 이용하세요”

 

현대자동차는 차량 정비에 어려움을 느끼는 여성 고객을 위해 업계 최초로 여성전용 서비스 거점인 ‘블루미(blueme)’를 오픈 한다고 10일 밝혔다.

 

현대차 ‘블루미’는 서울 강남구 도곡동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갤러리에 숍인숍(Shop-In-Shop) 형태로 입점하며 여성전용 프리미엄 서비스를 위해 서비스 매니저 등 전문 인력을 배치하여 운영하기로 했다.

 

기존에 여성 고객들은 차량의 정비와 수리 내역을 이해하는데 상대적으로 어려움을 느끼고 있을 뿐만 아니라 시설 환경과 남성중심 분위기에 불편함을 느끼고 있던 것이 사실이다.

 

현대차는 이런 여성 고객들의 불편사항을 개선하고자 여성전용 자동차 종합 검진센터 ‘블루미’를 개설해 차량정비 전문가의 1:1 고객상담 및 차량진단을 제공하는 한편, 수리가 필요한 차량에 대해서는 서비스 거점으로 직접 인도해주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현대차는 수리가 완료된 차량을 홈투홈서비스와 연계해 고객이 원하는 곳에서 인도해주고 수리내역을 설명해주는 ‘블루미 딜리버리서비스’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블루미’가 위치하고 있는 힐스테이트 갤러리에 ▲방문 고객을 위한 프리미엄 휴식공간인 ‘블루미 라운지’ ▲여성 고객을 위한 테라피 프로그램 운영하는 ‘힐링라운지’ ▲자녀들과 함께 방문한 여성 고객을 위한 ‘키즈존’ 등을 마련해 정비 서비스뿐만 아니라 편의시설에서도 프리미엄 가치를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여성전용 자동차 종합검진센터 ‘블루미’ 방문을 원하는 고객은 블루미 대표번호(☎02-2040-3200)로 예약하면 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업계 최초로 개설한 여성전용 서비스 거점인 블루미를 통해 현대차가 여성 고객들에게 한발 더 다가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눈 높이에 맞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 새로운 시도를 계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여성운전자들을 위해 서울시와 함께 ‘여성운전자 안전운전·친환경 교육’ 캠페인을 실시하여 여성운전자들의 올바른 운전 문화 확산과 친환경 운전을 장려했으며 올해는 캠페인을 더욱 확대 실시할 예정이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