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잡페어 개최 및 상반기 대졸신입사원 채용

작성일2013.03.04

조회 238

 

“숫자보다는 끼와 열정을 보겠습니다”


현대차 잡페어 개최 및 상반기 대졸신입사원 채용

 

 

- 3월 4일부터 11일까지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신입사원 모집
- 3월 8일, 9일 잡페어 … ‘지방 인재의 날’ 운영해 지역 우수 인재 확보
- “전통적인 스펙보다는 지원자의 열정과 끼, 창의성을 중점적으로 볼 것”

 

현대자동차가 상반기 대졸 신입사원 공채를 앞두고 우수인재 확보를 위한 잡페어(Job Fair, 취업박람회)를 개최한다.

 

현대차는 이번 잡페어를 통해 ‘스펙’보다는 열정과 창의성, 끼를 갖춘 지원자를 발굴하고, 취업시장에서 상대적으로 소외된 지방대생이나 저소득층 학생들에게도 적극적인 참여 기회를 부여할 예정이다.

 

이번에 5회째를 맞는 현대차 잡페어는 3월 8일(금)부터 9일(토)까지 이틀간 도곡동 ‘힐스테이트 갤러리’에서 진행된다.

 

현대차는 우선 잡페어가 열리는 이틀 중 3월 9일(토)을 ‘지방 인재의 날’로 정했다.

 

이를 위해 현대차는 당일 지방대를 졸업한 현대차 선배 직원들을 전면에 배치하고, 전국 각지에서 출발하는 버스 이동편을 제공하는 등 취업시장에서 상대적으로 정보를 얻기 힘든 지방대생 위주로 컨텐츠를 특화한다.

 

또한 현대차는 이번 잡페어에서 ‘스펙’보다는 열정과 창의성, 끼를 갖춘 지원자를 적극 발굴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현대차는 스펙 없이 진행하는 일종의 모의 면접인 ‘5분 자기 PR’을 온라인까지 확대해 인재 발굴의 더욱 넓힌다.

 

‘5분 자기 PR’은 모든 정보가 가려진 상태에서 본인의 열정과 끼를 자유롭게 발산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사전 예약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우수자에게는 공채 서류전형이 면제되는 혜택이 주어진다.

 

특히 현대차는 어려운 환경에서 외국 경험 등 스펙을 쌓을 기회가 상대적으로 부족할 수 있는 저소득층 학생들의 실질적인 취업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이번 상반기 대졸신입사원 공채에 국가장학생 중 기초생활수급대상자들을 별도로 심사해 전형 과정 내 우대하는 제도를 최초로 도입하기로 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전통적인 ‘스펙’의 틀을 벗어나 다양한 방식의 역량과 가능성을 가진 인재들을 직접 만나보고 선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잡페어를 통해 특히 지방대생이나 저소득층, 여성 중에서 우수한 역량을 가진 인재들을 발굴하는데 집중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지원자의 ‘스펙’이 아닌 끼와 열정의 평가에 집중하기 위해 이번 공채부터 지원자 사진 등 채용 전형 진행시 스펙으로 받아들여질 수 있는 일부 항목을 과감히 없애, 지원서의 작성 항목을 28개에서 20개로 줄였다.

 

한편 현대차는 2013년 상반기 대졸 신입사원 채용 지원서를 3월 4일(월)부터 11일(월)까지 현대차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 받는다.

 

지원서 접수는 현대차 인터넷 채용 홈페이지(http://recruit.hyundai.com)를 통해 진행되며, 4년제 정규대학 2013년도 8월 졸업예정자 및 기 졸업자에 한해 지원할 수 있다.

 

이번 채용은 전략지원, 개발, 플랜트 등 3개 부문으로 진행된다. 세부 모집 분야는 ▲전략지원 부문에 경영지원, 해외영업지원, 국내영업지원/서비스, 상용, 재경 분야 ▲개발 부문에 연구개발, 구매 및 부품개발 분야 ▲플랜트 부문에 플랜트 운영, 플랜트 기술, 품질 분야며 응시자는 희망 분야를 선택해서 지원하면 되고 모든 전형은 각 분야별로 이루어진다.

 

전형절차는 1차 서류전형, 2차 인적성검사(HKAT), 3차 면접전형, 4차 신체검사 순으로 진행된다.

 

서류전형 합격자는 3월 중 현대차 홈페이지와 이메일을 통해 개별 통지될 예정이며, 인적성검사를 통과한 지원자는 1차로 핵심역량면접, 직무역량면접, 2차로 임원면접, 영어면접을 거쳐 선발된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