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해외 누적 판매 5천만대 돌파

작성일2013.04.08

조회 54

 

 

현대·기아차, 해외 누적 판매 5천만대 돌파

 

 

- 8일 5,000만대 돌파 … 70년대 중반 첫 수출 후 40년 안돼 달성
- 첫수출 27년 만에 천만대 돌파, 4천만대에서 5천만대까지는 20개월만에 돌파

 

현대·기아차의 해외 누적 판매 대수가 8일 5,000만대를 돌파했다.

 

이는 지난 1976년 현대차가 한국 자동차 첫 고유모델인 ‘포니’ 6대를 에콰도르에 처녀 수출하고, 기아차가 1975년 ‘브리사 픽업’ 10대를 카타르 행 운반선에 선적한 이후 40년이 채 안돼 이룩한 결실이다.

 

5,000만대째 해외판매는 8일 울산공장 수출선적 부두에서 미국으로 수출되는 투싼ix, 아반떼, i30, 제네시스 등을 선적하면서 달성됐다.

 

5,000만대는 글로벌 시장에서 830만대 이상 판매된 현대차의 베스트셀링 모델 아반떼를 한 줄(전장 기준)로 세우면 지구를 5.7바퀴 돌 수 있다.

 

현대·기아차는 첫 해외 수출 이후 27년만인 지난 2001년 해외 누적 판매 1,000만대를 돌파했으나, 2,000만대까지는 1,000만대 돌파 이후 5년만인 2006년에 달성했다.

 

이후 해외 판매 대수는 가속도를 내며 2009년 3,000만대, 2011년 4,000만대를 연이어 경신했고, 5,000만대는 4,000만대를 돌파한지 20개월 만에 달성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