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13 탑클래스 가족의 밤 개최

작성일2013.04.15

조회 79

 

 

 

현대차 ‘2013탑클래스(Top-Class) 가족의 밤’ 개최


“현대차 판매왕, 오늘은 당신이 최고 고객입니다”

 


- ‘2013탑클래스 가족의 밤’개최 … 판매왕 등 우수 카마스터 포상·격려
- '12년 공주지점임희성 차장 총 437대 판매 … 4년 연속 전국 판매 1위
- 연 120대 이상 판매한‘탑 클래스’직원 포상, 사기진작 및 자긍심 고취

 

현대자동차(주)는12~13일, 1박 2일 동안 제주 해비치 호텔에서 ‘2013년 탑클래스(Top-Class)가족의 밤’ 행사를 갖고 2012년 전국 판매왕 및 판매 우수 직원과 배우자를 초청해 포상과 함께 올해 판매역량 확대를 다짐하는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현대차 김충호 사장과 판매사업부장 곽진 전무를 비롯해 전국 판매왕 및 판매 우수자 213명과 배우자 등 440여 명이 참석했다.

 

‘탑클래스 가족의 밤’은 현대차 영업직 가운데 한해 120대 이상의 판매실적을 올린 ‘판매 우수자(탑클래스)’를 대상으로 노고를 치하하고 영업 노하우를 공유하는 자리로 2009년 실시 이후 올해5회를 맞고 있는 행사다.

 

현대차 관계자는 “늘 고객에게 현대차의 새로운 생각과 가능성을 전달하며 판매를 위해 노력해준 판매 우수 직원들이 오늘은 회사의 최고 고객으로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가족들과 소중한 추억을 쌓을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2012년 현대차 전국 판매 1위(Top-class의TOP)의 영예는 작년 한해 동안 총 437대를 판매한 임희성 차장(공주지점)이 차지했다.

 

특히 임희성 차장은 2009년 357대, 2010년 433대, 2011년444대, 2012년 437대를 판매해 4년 연속 판매왕 1위에 오르는 영예를 안았으며, 2001년 8월 현대차 판매 영업을 시작한 이래 2012년까지 누적 판매 3,116대를 기록했다.

 

임 차장이 작년 한 해 동안 판매한 437대는 서울에 비해 수요가 상대적으로 적은 지방지역에서 이뤄낸 노력의 결과로, 이번 수상으로 그는 판매실적 1~10위를 포상하는 전국 판매왕에 총 10번 선정되는 영예를 안게 됐다.

 

김충호 사장은 격려사를 통해 “현재 내수시장은 국내에 기반한 시장이라는 1차원적 의미를 뛰어넘어 전 세계 글로벌 메이커들의 각축장이 되어 가고 있다”며  “탑클래스분들이 현재의 위치에 안주하지 않고 많은 변화와 혁신을 시도해준다면 현대차는 고객들에게 진정으로 사랑 받는 글로벌 메이커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판매 우수 직원(탑클래스)에게는 포상금을 지급했을 뿐만 아니라 전국 판매 1위~5위 수상자에게는 추가로 ▲1위 그랜저 3.0, ▲2위 그랜저 2.4, ▲3위 쏘나타, ▲4위 아반떼, ▲5위 엑센트를 각각 부상으로 수여했다.

 

또한 이번 행사에서 8년 만에 채용된 신입 카마스터를 대상으로 2012년 신인왕 포상을 함께 실시해 의미를 더했다.

 

현대차는 이날 행사에서 만찬과 함께 유명 가수의 축하 공연을 진행하는 한편 우수 영업직 사원들이 판매활동에 매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은 배우자들을 위해 1박 2일간 리조트 숙박, 제주 관광 등 특별한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