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창의인재 적극 육성

작성일2013.05.29

조회 72

 

 

 

현대차 정몽구 재단, 창의인재 적극 육성


교육부-한국과학창의재단과 관련 업무협약 체결

 

 

- 청소년 인성 함양, 진로 탐색 위한 지원 사업 … 2016년까지 총 3만 명 수혜
- 전국 중·고교 동아리 활동 지원 … 매년 180개 동아리 선정 활동비 제공
- 활동 우수 학생 장학금 지원, 진로 멘토링, 문화예술 공연 관람 기회 제공 등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청소년들의 인성 함양과 진로 탐색을 위한 지원 사업을 통해 창의인재 육성에 앞장선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하 정몽구 재단)은 29일(수) 오후 서울 종로구 계동 재단 회의실에서 유영학 재단 이사장, 서남수 교육부 장관, 강혜련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창의인재 육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온드림스쿨 동아리 창의·인성 프로젝트’로 추진되는 이번 창의인재 육성 사업은 동아리 활동비 지원, 진로 멘토링 등 전국 중·고등학교 동아리들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전개함으로써 청소년들의 인성 함양과 올바른 진로 탐색을 돕고, 이를 통해 우수 인재를 발굴·육성하는 데 중점을 뒀다.

 

유영학 재단 이사장은 인사말에서 “창의인재 육성은 우리 청소년들이 미래 주역으로 성장하게 하는 중요한 밑거름”이라면서 이번 협약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에 서남수 교육부 장관은 “이번 동아리 지원 사업을 통해 학생들이 창의적인 사고를 키우고 진로 탐색의 기회를 가질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으며,

 

강혜련 한국과학창의재단 이사장은 “이번 창의인재 육성 사업이 학교 교육과 유기적으로 연계돼 최고의 효과를 발휘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 사업인 ‘동아리 프로젝트 지원’은 매년 전국 중·고등학교 동아리들을 대상으로 각자 스스로 기획한 활동 프로젝트를 공모, 이 중 180여 개 동아리를 선정해 연간 최대 200만 원(동아리별, 교사지도비 포함)의 활동비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 단, 교육복지우선지원사업 학교 우선 선발)

 

최종 선정된 동아리에게는 활동비와 함께 동아리 캠프, 활동 발표회 등 향후 활동 결과물을 발표할 수 있는 소정의 기회가 제공된다.

2013년의 경우 사전 공모를 통해 지난 4월 179개 동아리의 프로젝트를 선정, 활동비를 지원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동아리 지원금과 별개로, 선정된 동아리 중 우수한 활동으로 선발된 장학생 100여 명에게는 연간 최대 100만원(중학생 40만원/학기, 고등학생 60만원 학기)의 장학금이 1년 동안 지급된다.

 

또한 희망하는 동아리를 대상으로, 관련 분야 전문가, 명사 및 재능기부를 원하는 현대차그룹 임직원 등이 연 2~4회 가량 동아리를 직접 찾아가 심층 인터뷰, 특강 등을 진행하는 진로 멘토링을 실시해 체계적인 진로 설계를 도울 계획이다.

 

이 외에도 정몽구 재단 교육지원 사업인 ‘온드림스쿨’과 연계해 동아리 학생들에게 문화예술 공연 관람 및 숲 체험 프로그램 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등 학생들의 올바른 감성과 창의적 사고 함양을 도와 줄 다양한 체험활동도 실시된다.

 

이번 창의인재 육성 사업으로 오는 2016년까지 총 3만 명의 중·고등학생이 혜택을 받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몽구 재단 관계자는 “이번 동아리 지원 사업이 학생들에게 보다 실질적이고 체계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그들이 미래 창의인재로 거듭나도록 하는 데 적극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정몽구 회장이 평소 사회공헌철학을 실천하기 위해 설립한 재단으로, ▲예술진흥 및 문화격차 해소 ▲교육지원 및 장학사업 ▲청년 사회적기업가 육성 ▲의료지원 및 사회복지 등 미래 주역이 될 청소년들에게 꿈을 심어주고 소외이웃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특히 저소득층 창의인재 육성을 위해 2012년부터 매년 100여 곳의 농산어촌 학교 특기적성교육을 지원하는 ‘온드림스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매년 1만여 명씩 2016년까지 총 5만여 명의 농산어촌 초등학생이 고품질의 교육 프로그램과 학습서비스를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