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H·art 갤러리 시즌 8 오픈

작성일2013.06.20

조회 64

 

 

 

“국내 대표 작가들의 눈으로 새롭게 태어난 ‘고갱과 그의 친구들’”


현대차, ‘H·art 갤러리 시즌 8’ 오픈 

 

 

- 현대차 대치지점, ‘고갱과 그의 친구들’ 테마로 국내 대표작가 작품 20여 점 전시
- 작가들 시각으로 재해석된 작품과 홍경택 작가가 작업한 ‘그랜저 아트카’ 선보여
- 기존 전시장의 틀에서 과감히 벗어나, 자동차와 예술, 고객이 함께하는 대표 문화공간 될 것

 

현대차 ‘대치 H·art 갤러리’가 ‘고갱과 인상파 화가들에 대한 헌정’을 주제로 전시장을 새로운 모습으로 단장하고, 고객과의 감성소통을 강화해 나간다.

 

현대자동차㈜는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대치지점에서 ‘고갱과 그의 친구들’을 테마로 국내 대표 작가 7명의 작품 20여 점을 전시하는 ‘대치지점 H·art 갤러리 시즌8’을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여덟 번째 시즌을 맞이하는 이번 전시회에서는 김시영, 나광호, 배준성, 박대조, 서기문, 오영숙, 이동재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현대 작가 7명이 고갱을 비롯한 인상파 화가들의 작품을 재해석해 작가 고유의 감성으로 완성된 작품들을 선보인다.

 

특히 이번 작품들은 ‘대치지점 H·Art 갤러리’ 전시를 위해 보는 각도에 따라 그림의 이미지가 달라지는 렌티큘러 기법 등 작가 고유의 기법들을 살려 특별히 제작된 작품들이며, 이와 함께 홍경택 작가가 고갱의 명화에서 영감을 얻어 작업한 ‘그랜저 아트카’를 7월 중 추가로 선보여 대치지점 H·Art 갤러리를 찾는 고객들에게 이색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대치 H·art  시즌8’은 이날부터10월 18일까지 약 4개월간 운영될 예정이며, 관람을 원하는 고객은 누구나 자유롭게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20세기 현대미술을 대표하는 고갱을 모티브로 국내 대표 작가들이 새로운 생각, 새로운 시선으로 완성한 작품들을 선보이는 만큼, 많은 관람을 바란다.”며 “앞으로도 기존 전시장의 틀에서 벗어나, 자동차와 예술, 그리고 고객들이 함께하는 대표 문화 공간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가 고객과의 감성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한 ‘대치 H·art 갤러리’는 2010년 10월 ‘시즌 1: Motor & Art Harmony 展’을 시작으로 올해 1월 ‘시즌 7: 오마주 투 빈센트 반고흐 展’을 진행하는 등 4개월 단위로 다양한 테마의 작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현대차는 ▲수지·대덕밸리 로보카폴리 키즈카페 지점, ▲서초·분당·운정·대전서부 프리미엄 플라워 지점, ▲여의도·성내 카페 지점 등 다양한 테마지점을 운영, 기존 전시장 틀을 과감히 탈피한 혁신적이고 지역 친화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