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14 함께 움직이는 세상’ 공모

작성일2013.09.25

조회 59

 

 

 

“복지 사각지대에 따뜻한 나눔을 전달해드려요”


현대차, ‘2014 함께 움직이는 세상’ 공모

 

 

- ‘2014 함께 움직이는 세상’ 공모사업 … 장애인, 노인, 아동·청소년, 이동복지 등 4개 분야
- ‘이동복지 분야’ 확대 적용 … 엑센트 차량 및 프로그램 지원 분야 추가
- 현대차 대표 사회공헌 프로그램 … 2013년까지 268개 사업 34억 지원

 

현대자동차가 우리 사회의 소외 계층에게 따뜻한 나눔을 전달하기 위해 ‘2014 함께 움직이는 세상’ 공모사업을 펼치기로 하고, 전국의 사회복지단체를 대상으로 공모를 통해 사회복지사업을 새로이 선정한다.

 

‘함께 움직이는 세상’ 공모사업은 2005년부터 실시되고 있는 현대차 대표 사회공헌사업으로, 예산이나 인력 부족으로 복지사업을 펼치는 데 어려움을 겪는 단체를 지원함으로써 원활한 사업 진행을 돕는 데 기여하고 있다.

 

현대차는 이번 사업을 통해 ▲장애인 ▲노인 ▲아동·청소년의 3개 사회복지 분야에서 관련 법인 및 단체를 대상으로 사회복지 프로그램을 공모, 심사과정을 거쳐 최종 선발된 단체에 사업비를 지원한다.

 

특히 올해 신설한 ▲이동복지 차량지원 사업에 대한 지원분야를 확대하고 강화한다.

 

▲이동복지 차량지원 사업 분야는 교통약자의 이동편의와 기초 사회복지를 결합한 사업으로써 지역사회에서 이동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우수 프로그램을 선정하여 지원한다.

 

현대차는 기존의 ▲포터 1톤 특장차 및 개조비 지원 분야와 함께 2014년부터 ▲엑센트 차량 및 프로그램비 지원 분야를 추가하여 복지 사각지대의 이동성 향상을 도울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동복지 분야 사업의 경우 사회복지 기관에 단순히 차량을 지원하는 것을 넘어 ‘차량’을 활용한 실질적인 이동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사회복지사업의 폭을 보다 넓고 다양하게 해 줄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는 이날부터 10월 27일까지 현대자동차CSR(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홈페이지(http://csr.hyundai.com)에서 공모접수를 받으며 총 3차에 걸친 전문 심사위원단의 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된 사업을 1년간 지원한다.

 

또한 공모에서 심사까지 각 단계에 걸쳐 학계 및 현장 전문가로 심사위원단을 구성하여 엄격하고 공정한 심사를 통해 사업을 선정함으로써 가장 필요한 곳에 가장 효과적인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는 데 중점을 둔다.

 

아울러 현대차는 지속적인 전문가의 자문과 실무자간 네트워킹을 통해 사회복지사의 역량강화를 지원하고 사업 종료 후 우수기관 담당자를 선정해 해외연수의 특전을 부여하는 등 적극적인 사업 진행을 독려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함께 움직이는 세상’ 공모사업은 보다 실질적이고 전문적인 사회복지사업을 위해 현대차와 사회복지단체가 힘을 합하는 기업 사회공헌의 대표적 성공사례”라면서 “최근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계층이 점차 다양해지면서 이들 모두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업 발굴에 역점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함께 움직이는 세상’ 공모사업을 통해 2005년부터 올해까지 총 268개 사업에 지원을 펼쳤으며, 지원 금액은 34억 원에 이른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