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고객품질만족도 조사에서 6개 차종 1위

작성일2013.09.27

조회 151

 

 

현대·기아차, 中 고객 마음 사로잡았다


고객품질만족도 조사에서 6개 차종 1위

 

 

- 중국 최고 권위의 고객품질만족도조사에서 6개 차종 1위 달성
- 신형 싼타페, K3 등 신차 부문 석권 … 신차 상품성 및 품질 경쟁력 입증

 

현대·기아차가 중국 최고 권위의 소비자 품질 만족도 조사에서 6개 모델을 1위에 올리며 중국 시장에서의 쾌속 진격을 예고했다.

 

현대·기아자동차는 중국질량협회가 27일(금) 발표한 ‘2013 고객품질만족도조사(CACSI : China Automobile Customer Satisfaction Index)´에서 베이징현대 엘란트라(아반떼XD), 랑동(아반떼MD), 싼타페(신형)와 둥펑위에다기아 K2(프라이드), K3, 스포티지(구형) 등 총 6개 차종이 각 차급에서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번에 발표한 ‘고객품질만족도조사’는 중국 정부 산하기관인 중국질량협회의 전국고객위원회(中量 全用委)가 주관하며, 매년 중국산업의 전체 수준을 파악하기 위해 농업, 공업 등 다양한 업종에 걸쳐 조사하는 중국 최고 권위의 소비자 만족도 조사다.

 

이 중 자동차는 42개 메이커의 138개 차종이 자웅을 겨루는 가장 경쟁이 치열한 부문 중 하나로, 중국 주요 48개 도시의 고객들을 대상으로 ▲품질 안정성 만족도 9개 항목 128개 문항, ▲성능 설계만족도 9개 항목 74개 문항 등 품질, 차량성능, 연비, 디자인 등 종합적인 평가를 통해 차급으로 분류한 18개 부문의 결과를 발표한다.

 

이번 조사에서 현대·기아차는 중국 자동차 시장에서 가장 산업수요가 크고 경쟁이 치열한 소형 및 준중형 부문의 전통적인 강세를 이어갔다.

 

현대차 아반떼XD는 ‘10만 위안 이하 중형차’ 부문에서 81점으로 1위에 올랐고, 랑동 (아반떼MD)은 81점으로 ‘중형차 4DR’ 부문에서 1위에, 기아차 K2는 ‘소형차’ 부문에서 78점으로 2년 연속 1위를 기록했다.

 

또한, 현대·기아차는 중국에서 급부상하고 있는 SUV 부문에서도 두각을 나타냈다.

 

기아차 ‘스포티지(구형)’가 ‘20만 위안 이하 SUV’ 차급에서 81점으로 3년 연속1위를 차지했으며, 올해 출시한 현대차 싼타페는 82점으로 ‘SUV 신차’ 부문 1위에 올라 중국 고객들에게 품질과 성능을 인정받았다.

 

아울러 기아차 K3는 ‘10만 위안 이상 승용 신차’ 부문에서 1위에 오르며, SUV신차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한 신형 싼타페와 함께 승용 및 SUV의 신차 부문을 석권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한편 현대·기아차는 품질만족도 조사와 별도로 결과가 발표되는 정비만족도 및 판매만족도 조사에서도 좋은 결과를 기록했다.

 

현대·기아차는 서비스 고객에 대한 평생 고객관리 이념을 적극적으로 실천해 정비만족도 부문에서 공동 2위로 최상위권에 올랐으며, 판매만족도 부문에서는 현대차가 3위로, 기아차가 5위에 올랐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현대·기아차가 뛰어난 상품성과 품질 경쟁력을 갖춘 전략 모델들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적기에 중국시장에 투입해 판매대수 신장은 물론 고객 만족도도 크게 향상되고 있다”며, “향후에도 중국 현지 시장에 적합한 신차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고객 만족도를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