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13 대구세계에너지총회’ 공식 행사차량 제공

작성일2013.10.11

조회 255

 

 

 

현대차, ‘2013 대구세계에너지총회’ 공식 행사차량 제공

 

전 세계 에너지 전문가, 에쿠스 탄다!

 

 

- 현대차, 에너지조직위원회에 에쿠스, 수소연료전지차 등 총 54대의 차량 전달
- 전 세계 에너지 전문가 5,000여명 참가…  에쿠스는 의전용, 수소연료전지버스는 셔틀버스로 운영
- 현대차의 우수한 품질과 성능, 친환경 기술력 전 세계인들에게 선보일 것으로 기대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대 민간 에너지 국제기구 주최로 대구에서 열리는 ‘2013 대구세계에너지총회’에 공식 차량을 제공한다.

 

현대차는 11일 대구광역시 EXCO에서 세계에너지총회 조직위원회 이종호 사무총장과 현대차 박광식 전무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달 13일부터 17일까지 개최되는 ‘2013 대구세계에너지총회’ 공식 운영차량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전달된 차량은 에쿠스 50대, 투싼 ix 수소연료전지차 3대, 수소연료전지버스 1대 등 총 54대의 차량으로 이 차량들은 의전 및 행사운영용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세계에너지총회’는 1924년 이후 3년마다 개최되는 세계 최고의 권위 있는 에너지 관련 국제회의로 이번 행사에는 전 세계 100여 개국의 기업, 정부, 국제기구, 학계, 협회 등 모든 에너지분야 리더 및 관련자 5,000여명이 참석하여 약 1주일간 에너지 분야의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현대차는 국내 대표 플래그십 모델인 에쿠스를 통해 행사에 참여하는 전 세계 정부 대표 및 에너지 분야 관계자들에게 현대차의 우수한 품질과 성능을 널리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투싼 ix 수소연료전지차와 수소연료전지버스가 행사운영과 셔틀버스 용도로 제공됨으로써 현대차의 우수한 친환경 기술력을 알리고, 환경경영에 앞장서는 대표 기업으로서의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 관계자는 “글로벌 에너지 과제들을 논의하는 의미 있는 자리에 공식차량을 협찬사로 함께 하게 돼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전 세계 주요 인사들에게 현대차의 높은 품질과 친환경성을 널리 알리고, 나아가 한국 자동차 산업의 브랜드 가치를 한 단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2013 대구세계에너지총회’는 ‘내일의 에너지를 위한 오늘의 행동’의 주제 아래 전 인류가 사용할 미래의 에너지를 위해 오늘 해야 할 우리의 행동에 대해 협의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