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현대차·국립현대미술관, 신개념 문화예술 파트너십 체결

작성일2013.11.07

조회 159

 

 

 

 

현대차·국립현대미술관, 신개념 문화예술 파트너십 체결


미술관 품고 한국 예술의 문을 열다

 

 

- 현대차, 국립현대미술관에 10년간 120억원 후원…국공립미술관 최고 후원액
- 한국 미술의 메카 개관 … 중견 및 신진 예술가 창작지원-전시 시스템 구축
- 한국 미술 세계화 프로젝트  시동 … 기업의 예술 후원 메세나 새 지평 열어
- 세계적 역량 韓 미술가 국내전시 매년 9억 후원 … 대중에 문화향유 기회 제공 
- 신진 미술가 인큐베이팅 활성화 … 차세대 미술가 양성의 장기적 성공 모델 지향


현대자동차가 국립현대미술관과 협력해 한국 현대미술의 세계화 및 대중화를 위한 지원을 시작한다.

 

현대차는 7일 국립현대미술관에 2013년부터 2023년까지 10년간 총 120억 원을 후원한다고 발표했다.

 

현대차의 이번 후원은 개별 기업차원에서 진행되던 미술 프로젝트 후원이나 단기간의 문화예술 지원과는 차원이 다른 국내 최초의 10년 이상 장기간 후원이며 후원금액에서도 최고액이다.

 

특히 단순한 미술관 후원의 틀을 벗어나 ▲세계적 역량을 확보한 기성 작가의 국내 개인전 전시 지원과 ▲기성 및 신진 작가의 창작지원-전시로 이어지는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점에서 주목 받고 있다.

 

미술계에서는 현대차의 실험을 한국 미술 세계화 프로젝트 시동으로 평가하고 있으며 기업의 예술 후원 ‘메세나’ 의 새로운 지평으로 인식하고 있다.

 

먼저 현대차는 세계적인 경쟁력이 있는 한국 중진작가의 개인전 개최에 10년간 90억원을 후원한다.

 

국립현대미술관과 함께 매년 1명의 작가를 선정, 최대 9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최고 수준의 전시전를 열 수 있도록 다각적인 지원을 펼친다.

 

작품 창작, 전시뿐 아니라 작가의 작품에 대한 도서 발간, 세계적 평론가 초청 학술세미나 개최 등 기획단계부터 전시, 글로벌 홍보까지 총괄적으로 지원함으로써 한국 미술가가 한국 전시를 기반으로 세계 예술계와 소통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작가는 세계 미술계에서 명성 및 위상을 확고히 할 수 있고, 큐레이터는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과 대규모 전시 경험을 확보하는 효과를 거두게 된다.

 

국립현대미술관도 세계 수준의 전시 컨텐츠를 생산함으로써 한국문화예술의 세계화에 가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국내 미술 관람객들도 해외에서만 볼 수 있던 한국 유명 작가의 세계적 전시전을 국내에서 감상할 수 있게 됐으며 다양한 안내 프로그램을 운영돼 미술 관람의 문턱이 낮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현대차는 신진 작가를 포함한 유망 작가들에게 10년간 총 30억원을 지원하고, 국립현대미술관 내 ‘갤러리 아트 존’에서 전시할 수 있도록 했다.

 

회화, 조각, 공예 등 각 장르별 예술가들이 재정적인 지원은 물론 국내 최대 미술관에서 전시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됨으로써 한국 미술의 다양화 및 저변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재능과 잠재력이 풍부한 신진 예술가들이 작품을 창작하고 전시할 수 있는 인큐베이팅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한국 문화예술을 이끌 차세대 예술가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현대차는 비영리 미술단체, 국내외 미술 및 학술 활동 지원을 통해 한국 미술계의 건강한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방침이다.

 

문화예술계는 현대차의 지원을 통한 세계 최고 수준의 전시와 신진 작가 양성이 한국 현대미술의 브랜드 강화와 확산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차가 임직원들의 역사 의식 함양을 강조한 데 이어 문화예술 지원에 적극 나선 것은 자동차가 문화적 산물의 결정체이고, 글로벌 리딩 메이커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품질 및 제품 경쟁력을 기반으로 새로운 가치를 고객들에게 전달해야 하기 때문이다.

 

현대차는 문화예술과의 융합을 바탕으로 혁신적이고 감성적인 제품을 개발할 수 있는 창의적 인프라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이를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하고 프리미엄 브랜드 이미지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후원은 문화예술의 발전 및 대중화 지원을 통해 문화와 산업이 함께 발전하는 새로운 형태의 동반성장 프로그램”이라며, 고객에게 기대 이상의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는 '모던 프리미엄'의 일환으로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문화예술을 통한 대중과의 진정성 있는 소통을 위해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투자를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서울시 교향악단 후원’, ‘아트드림 프로젝트’, ’ 토요 아트 드라이브’, ‘군장병 문화 나눔 운동’, ‘H-art 갤러리’, ‘브릴리언트 큐브’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문화예술의 교육과 나눔, 저변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