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쏘나타 하이브리드 2014’ 출시

작성일2013.12.04

조회 202

 

 

 

“대한민국 하이브리드카의 자존심! 새롭게 태어나다!”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2014’ 출시

 

 

- 고급스러운 스타일, 편의사양 추가 적용해 상품성 향상…동급 최고 하이브리드카로 거듭나
- 신규 LED 리어콤비램프, 퍼들램프, LED 독서등 등 … 디자인 완성도 높여
- 내비게이션 40만원 인하,  열선 스티어링 휠 기본 적용,  운전석 4방향  럼버써포트 신규적용
- “고객지향적 상품전략으로 최상의 만족도 선사하기 위해 노력할 것”

 

우수한 연비와 친환경성을 갖춘 대한민국 국가대표 친환경차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동급 최고의 상품성으로 무장한 ‘쏘나타 하이브리드 2014’로 새롭게 태어났다.

 

현대자동차(주)는 내·외관의 디자인을 고급스럽게 변경하고 편의 사양을 대폭 강화한 ‘쏘나타 하이브리드 2014’를 출시하고 4일(수)부터 본격 시판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쏘나타 하이브리드 2014’는 기존 모델의 개성 넘치고 역동적인 디자인 콘셉트를 계승하면서 중형 세단에 걸맞은 고급스러운 디자인 요소를 곳곳에 가미한 것이 특징이다.

 

신규 LED 리어 콤비램프와 퍼들램프가 적용된 아웃사이드 미러를 통해 ‘쏘나타 하이브리드’의 디자인 완성도를 한층 강화했다.

 

또 ‘쏘나타 하이브리드 2014’에는 기존 대비 가시성을 높여주고, 눈의 피로도가 덜한 ‘LED 독서등 및 룸램프’를 적용해 고급스럽고 세련된 실내 디자인을 연출했다.

 

한편, ‘쏘나타 하이브리드 2014’는 다양한 편의사양을 추가해 고객의 기대를 적극 충족시켰다.

 

먼저 저압 타이어의 위치를 클러스터에 표시하는 타이어 공기압 경보장치(TPMS)를 신규 적용하고, 허리지지대를 4방향으로 조절해 운전자에게 최상의 착좌감을 선사하는 운전석 4방향 럼버써포트를 적용해 고객에게 최상의 안전성과 편의를 제공한다.

 

또한 열선 스티어링 휠을 전 모델에 기본 적용하고, 17인치 알로이 휠을 주력 모델인 모던 모델부터 기본 적용해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했다.

 

고객 선택 비중이 높았던 내비게이션의 경우 판매가격을 기존보다 40만원 인하함으로써 보다 많은 고객들이 ‘쏘나타 하이브리드’만의 전용 내비게이션 시스템을 경험할 수 있게 했다.

 

뿐만 아니라 차량에서 발생되는 증발가스를 기존 대비 70% 저감해야 하는 정부의 강화된 차량 배출가스 허용기준을 충족시킴으로써 ‘쏘나타 하이브리드’만의 친환경성을 더욱 강화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하이브리드카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더욱 강화된 상품성으로 돌아왔다”면서 “현대차는 앞으로도 고객분들께 최상의 만족도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쏘나타 하이브리드 2014’의 판매 가격은 ▲스마트 모델이 2,895만원, ▲모던모델이 3,008만원, ▲프리미엄 모델이 3,200만원이다. (세제혜택 후 판매 가격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