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어린이를 위한 브랜드 ‘키즈현대’ 출범

작성일2013.12.16

조회 44

 

 

 

어린이를 위한 브랜드 ‘키즈현대’ 출범


현대차, 어린이·학부모 대상 소통 강화

 

 

- ‘키즈현대’ 공식 인터넷 사이트 오픈 … 현대차 어린이 프로그램 총 집합
- 연령 및 초등 교과과정에 맞춘 단계별 안전·환경 학습 자료 제공
- 자동차 역사와 미래, 제작 과정 등 어린이 맞춤형 자동차 이야기 가득
- 오픈 기념‘자동차 스티커북’10만명 증정 … 홈페이지에서 신청 받아
- 현대차의 세대별 맞춤형 소통 전략 가동
… 어린이는 키즈현대, 20대는 영현대, 장년층은 PR현대로


현대자동차㈜가 어린이와 학부모 대상 소통 강화에 본격 나선다.

 

현대차는 어린이를 위한 브랜드 ‘키즈현대’를 출범하고 공식 홈페이지(http://kids.hyundai.com)를 오픈했다.

 

‘키즈현대’ 홈페이지에서는 현대차가 진행하는 어린이 사회공헌활동 및 유관기관과 진행하는 각종 대회에 대한 참여 정보와 더불어 미취학 어린이부터 초등학생까지 활용 가능한 안전·환경 학습 자료를 제공한다.


먼저 안전분야는 아동복지법에서 지정하고 있는 5대 안전사항인 ▲교통안전 ▲실종/유괴의 예방과 방지 ▲약물의 오남용 예방 ▲재난대비 안전 ▲성폭력 및 아동학대 예방을 비롯해 학교 내 안전을 주제로 하였으며, 환경분야는 ▲동식물 보호 ▲물 절약 ▲재활용 ▲에너지 절감 ▲기후변화 ▲환경위생 등 환경 전반의 주제에서 어린이의 환경 감수성을 높일 수 있는 콘텐츠들로 구성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자동차의 역사 ▲미래 운송기기 ▲자동차 제작과정 ▲현대차 어린이 캐릭터 ‘브룸랜드’ ▲로보카 폴리 등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다양한 자동차 이야기를 친근하게 담아 흥미를 더했다.

 

각 자료들은 연령 및 초등 교과과정에 따라 단계별로 구분, 이용자의 눈높이에 맞춰 이해력을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다.

 

미취학 어린이를 대상으로는 ▲색칠 공부 ▲종이 오리기 ▲선 긋기 등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는 ▲동영상 ▲이북(E-Book) ▲영어게임 ▲웹툰 ▲온라인 학습지 등으로 구성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특히, 어린이와 학부모는 물론 교사들도 ‘키즈현대’ 웹사이트를 통해 필요한 자료를 손쉽게 다운로드 할 수 있어 가정과 학교에서 유익한 교육 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현대차는 ‘키즈현대’ 출범을 기념하여 전국 현대차 지점 및 대리점을 통해 ‘키즈현대 자동차 스티커북’을 10만명의 어린이들에게 선물한다.

 

‘키즈현대 자동차 스티커북’은 ‘키즈현대’ 웹사이트의 교통안전 및 환경보호 학습 자료는 물론 ▲친환경차 ▲공익용 특장차(경찰차, 응급차 등) ▲현대차 주요 차종 스티커로 구성돼 있으며, 3세부터 초등 저학년까지 활용 가능하다.

 

스티커북을 원하는 학부모는 이 달 16일(월)부터 ‘키즈현대’ 웹사이트에서 신청한 뒤 가까운 현대차 지점 및 대리점에서 수령할 수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차는 고객과의 진정한 소통을 위해 세대별 맞춤형 채널을 운영하고 있다”며 “어린이 사회공헌에 특화된 ‘키즈현대’ 뿐만 아니라 20대 청년들을 위한 영현대(http://young.hyundai.com), 다양한 이해관계자를 위해 양질의 기업정보를 제공하는 PR현대(http://pr.hyundai.com)를 통해 더욱 사랑 받는 브랜드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사회책임경영의 일환으로 국내외 어린이 대상 사회공헌활동에 힘쓰고 있으며, 대표적인 활동으로는 안전·환경사랑 캠페인 ‘해피웨이 드라이브’의 ▲어린이 통학버스 승하차 보호기 ‘천사의 날개’ ▲교육용 횡단보도 매트 ▲어린이 안전짱 체험박람회 ▲대한민국 어린이 안전 퀴즈대회 ▲대한민국 어린이 푸른나라 그림대회와 함께 ▲어린이 자동차 체험 사이트 브룸랜드 ▲로보카 폴리 교통안전 DVD 등이 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