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현대-코이카 드림센터 2호 개교

작성일2014.01.24

조회 112

 

 

 

<현대-코이카 드림센터 2호> 개교


인도네시아 1등 자동차 정비사 육성한다

 

 

- 아프리카 가나에 이은 드림센터 2호 … 저개발국 교육 및 일자리 창출 지원
- 3개 과정 7개월 단과 운영 … 실용적인 교육 통해 실제 취업 도움
- 교육 후 소액 대출 제도로 창업 지원 … “최고의 정비인력 양성소 될 것”

 

현대차가 인도네시아에서 자동차 정비 기술 교육은 물론, 창업 지원 등 청년들의 자립 기반 마련에 나섰다.

 

현대자동차는 23일(이하 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주 프로가둥 산업단지에서 크리스디안토(Krisdianto) 동자카르타 시장, 박영식 주인도네시아 한국대사관 공사 등 양국 정부 관계자, 김후근 현대차 아태지역본부장, 김병관 한국국제협력단(KOICA, 이하 코이카) 인도네시아 사무소장, 이상주 플랜코리아 대표, 현대차그룹 청년봉사단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대ㆍ코이카 드림센터’ 개교식을 가졌다.

 

현대ㆍ코이카 드림센터 건립은 교육 불균형 해소 및 안정적 일자리 창출 등 저개발국가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위해 현대차가 코이카, 플랜코리아 등과 함께 추진하고 있는 민ㆍ관 협력 글로벌 사회공헌사업으로, 대한민국과 대한민국 기업의 글로벌 책임을 다하는 동시에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현대차는 지난 해 1월 아프리카 가나에 3년제 정규 자동차 공업고등학교인 ‘현대ㆍ코이카 드림센터 1호’의 문을 열고 활발히 교육 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번에 인도네시아에서 개교한 ‘현대ㆍ코이카 드림센터 2호’는 지난 해 4월 착공에 들어가 약 9개월 간 보수 및 신축 공사를 진행해 왔다.

 

인도네시아의 ‘현대ㆍ코이카 드림센터’는 약 520평의 부지에 교실, 교무실, 컴퓨터실, 엔진 워크샵, 메인 워크샵, 페인팅샵 등을 갖추고 있으며, 초중급, 중급, 고급의 3개 교육과정으로 구성된 7개월 단과 코스를 통해 인도네시아 청년들에게 실제 취업 및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는 실용적인 정비 기술을 교육하게 된다.

 

현대차는 드림센터의 교육 과정 개발 및 운영에 적극 참여하는 것은 물론, 졸업생들에게는 ▲수료 후 창업을 위한 소액 대출 프로그램 운영, ▲현지 대리점 채용 ▲인턴십 등을 통해 수료 후에도 이들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인도네시아 ‘현대ㆍ코이카 드림센터’는 학생들에게 수준 높은 정비 교육을 제공해 인도네시아 청년들의 취업 및 창업 지원에 큰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현지 현대자동차의 우수인력 확보에도 도움을 줄 것”이라며, “드림센터 사업은 사회와 기업이 함께 가치를 창출하는 CSV(Creating Shared Value) 모델로도 의미가 크며,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민관협력의 모범 사례로 육성하기 위해 코이카와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현대자동차그룹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봉사단 80명이 드림센터에 파견돼, 지방 출신 학생들의 주거를 돕기 위한 기숙사 건축과 개교식 축하 공연 등에 참여하며 사업의 의의를 더했다.

 

현대차는 지난해 1월 개교한 아프리카 가나와 이번에 개교한 인도네시아의 ‘현대ㆍ코이카 드림센터’를 통해 정비기술 교육 기관 설립을 통한 저개발국가 지원사업에 본격 나서고 있으며, 앞으로도 아프리카, 아시아 지역의 저개발국가에 매해 1개교씩 드림센터를 지속적으로 건립하는 등 자동차 회사의 특성과 장점을 살린 차별화 된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