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제4회 글로벌 톱 탤런트 포럼 개최

작성일2014.05.21

조회 292

 

 

 

제4회 글로벌 톱 탤런트 포럼 개최 


현대차, 해외 우수인재 채용 적극 나선다

 

 

- 미국 현지에서 '학술포럼' 통해 해외 출신 석·박사급 인재 채용
- 우수발표자 총 상금 2만 달러 포상 및 현대자동차 채용으로 이어져
- 현대차, 미래 핵심기술 선도하기 위한 우수 인재 확보 경주 

 

현대차가 글로벌 기업으로서의 역량 강화를 위한 해외 우수인재 확보에 적극 나선다. 

 

현대자동차㈜는 오는8월22일부터 24일까지 3일에 걸쳐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제4회 현대 글로벌 톱 탤런트 포럼(Hyundai Global Top Talent Forum)'을 개최하고, 해외에서 유학 또는 근무 중인 석·박사 및 경력사원을 채용한다고 21일(수) 밝혔다. 

 

'현대 글로벌 톱 탤런트 포럼'은 기존 채용과정의 실무면접을 대신해 자신의 주전공을 활용한 자동차 산업의 새로운 아이디어를 포럼 형식으로 발표하는 현대차의 글로벌 인재 채용 방식으로, 올해 4회째를 맞이하게 됐다. 

 

올해 포럼의 주제는 '차세대 자동차 산업 신기술(Technology leads the next generation for automotive industry)'로 발표 세션은 ▲차량성능개발 ▲파워트레인 ▲환경차 ▲전자/제어 ▲재료 ▲기초기술 ▲상용 등 총 7개로 이루어져있다.

 

채용 지원은 경력사원 및 석·박사 과정 1년차부터 가능하며, 7월 14일 (월), (한국시간 기준)까지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http://recruit.hyundai.com)에서 지원서를 접수 받는다. 채용 관련 자세한 문의는 현대차 채용 페이스북(http://facebook.com/hyundaijob)에서 가능하다. 

 

현대차는 지원자 중 우수 발표자들에 대해 총 2만 달러의 상금을 지급하는 한편 최종 합격자들에게는 현대차 채용 기회와 함께 10월 파리 모터쇼 또는 11월 LA모터쇼에 초청할 예정이다.

 

특히 차세대 차량 개발을 위한 연구 인력 강화를 위해 포럼 참가자 중 박사급 우수 인력에게는 해외 연구장학생 선발 기회도 부여하고 학위 취득시까지 장학금도 지급하게 된다. 

 

아울러 이번 포럼에는 지원자뿐만 아니라 현대차 임원 및 책임연구원도 직접 참여해 현대차 기술연구소의 연구현황 및 미래기술 방향에 대해 발표함으로써 참석자들로 하여금 현대차를 이해할 수 있는 자리도 마련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미래 자동차 산업을 선도하는 글로벌 경쟁력 확보를 위해 핵심 기술을 개발하고 변화를 선도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우수 인재를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포럼의 취지를 밝혔다. 

 

현대차는 2011년부터 채용 설명회가 아닌 포럼 형식으로 면접을 대신하는 '현대 글로벌 톱 탤런트 포럼'을 업계 최초로 도입해 지원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