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한가위 7박 8일 귀향 렌탈 이벤트

작성일2014.08.13

조회 73

 

 

 

즐겁고 안전한 추석 귀향길을 위한 7박 8일간 차량 지원


“쏘나타 · 그랜저 타고 고향 다녀오세요!”

 

 

- 추석명절 기간 동안 대한민국 대표 차종 쏘나타, 그랜저 디젤 200대 무상 렌탈
… 이달 27일까지 현대차 홈페이지를 통해 2개 차종 중 선택해서 응모 가능
- “안전하고 즐거운 한가위 보내시고 대표 차종의 높은 상품성도 체험하세요”

 

현대자동차㈜가 추석 연휴를 맞아 대한민국 대표 세단인 쏘나타와 그랜저 디젤 2개 차종, 200대의 차량을 추석 귀향차량으로 무상 대여해주는 ‘한가위 7박 8일 렌탈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현대차의 귀향 차량 지원 이벤트는 추석명절을 맞아 고객들의 즐겁고 편안한 귀향길을 지원함으로써 고객들의 성원에 대한 감사의 뜻을 전하고자 마련된 것으로, 매년 지속적으로 진행해오고 있다.

 

현대차는 홈페이지(www.hyundai.com)를 통해 응모한 고객 중 총 200명을 추첨, 추석 연휴 기간인 다음달 4일부터 11일까지 7박 8일간 차량을 무상(단, 유류비는 제외)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현대차가 이번 명절 귀향차량으로 지원하는 차량은 대한민국 대표 중/대형 세단인 쏘나타와 그랜저 디젤 각각 100대씩 총 200대이다.

 

특히 신형 쏘나타는 초고장력강판(AHSS)을 대거 적용하고 다양한 첨단 안전사양을 적용하는 등 안전성을 크게 높인 결과, 최근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에서 실시한 충돌 테스트에서 최고등급을 획득하고 ▲국토교통부에서 실시한 안전도 평가에서 1등급을 받는 등 최고 수준의 안전성을 입증받았다.

 

또한 그랜저 디젤은 ▲평균연비14.0km/L로 소형차 수준의 높은 효율성에 ▲유로6 인증을 받은 친환경성 ▲독일 고급 디젤 세단에 버금가는 안전사양과 첨단 편의사양을 갖춘 국내 최초의 준대형 디젤 세단으로 출시 약 한 달여 만에 누적계약 5,000여대를 돌파하는 등 국내 디젤 세단 시장에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현대차는 이처럼 최근 국내외에서 호평과 인기를 얻고 있는 대표 2개 차종을 추석 귀향 차량으로 지원함으로써 고객들의 안전하고 즐거운 귀향길을 지원하는 동시에 현대차를 대표하는 두 차종의 높은 상품성을 온 가족이 함께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한가위 7박 8일 렌탈 이벤트’에는 운전면허를 가지고 있는 만21세 이상의 고객이라면 누구나 현대차 홈페이지에서 2개 차종 중 원하는 차종을 선택해 8월 27일까지 응모할 수 있으며, 당첨자는 29일 홈페이지 등을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현대차를 사랑해주신 고객께 감사의 뜻을 전하고자 귀향차량 지원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두 차종을 직접 시승해 보시고 현대차의 높은 품질력과 상품성을 직접 느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