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대한민국 어린이 푸른나라 그림대회’ 개최

작성일2014.10.20

조회 57

 

 

 

“세상을 감동시키는 어린이들의 상상력을 그려보세요.”


현대차 ‘대한민국 어린이 푸른나라 그림대회’ 개최

 

 

- 27회째 맞이하는 대한민국 대표 어린이 그림대회…본선 8천명 참가
- 전국 4만 6천여 어린이 예선 참여…대한민국 최대 규모 그림대회로 자리매김
- 난지천공원서 본선대회 개최…어린이, 동반 가족 등 약 2만 명 축제의 장 펼쳐
- 수상자에게 장학금, 제주 해비치 숙박권 등 다양한 혜택 제공
- 제 25회 대상 수상작 초등학교 미술교과서에 실려…어린이 대표 그림대회로 인정

 

현대자동차(주)는 환경보전협회와 공동으로 유치원생과 초등학생 등 총 8천명이 참여한 ‘제 27회 대한민국 어린이 푸른나라 그림대회’ 본선을 서울 마포구 상암동 난지천공원 난지잔디광장에서 18일(토) 개최했다.

 

2014 평창 생물다양성협약 당사국 총회 개최를 맞아 현대차는 어린이들에게 아름답고 푸른 우리강산을 지켜 나가야 한다는 꿈을 심어주는 동시에 온 국민이 환경에 대해 더 많은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이번 그림대회를 준비했다.

 

이날 행사는 어린이와 동반가족 등 총 2만 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생물다양성’을 주제로 개최됐으며, 김영훈 한강유역환경 청장, 이상팔 환경보전협회 사무총장, 심사위원장인 김춘수 서울대 교수 등이 자리를 함께했다.

 

1988년 시작된 이래 올해로 27회를 맞는 ‘대한민국 어린이 푸른나라 그림대회’는 현대자동차와 환경보전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환경부 및 환경부 산하 14개 환경관련 기관들이 후원으로 참여하는 대한민국 대표 어린이 그림대회이다.

 

9월 1일부터 9월 26일까지 펼쳐진 올해 예선에는 총 4만 6천 여명의 어린이가 출전해 뜨거운 관심을 보였으며, 예선 심사를 통해 이날 전국 최대 규모인 8천명의 어린이가 본선에 진출했다.

 

현대차는 본선대회 당일 행사에 참가한 모든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환경·미술 체험 프로그램과 레크리에이션, 축하공연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마련했다.

 

환경체험 프로그램 행사는 ▲푸름이 이동환경교실 ▲물방울의 여행 ▲식물 주물럭 양초만들기 ▲개구리 나비 색칠하기 ▲환경교육포털사이트 ▲우리가 green 세상 ▲찾아가는 녹색체험관 ▲나만의 에코백 만들기 등으로, 미술체험 프로그램은 ▲신기한 3D 팝업북 만들기 ▲큐브 조립 달력 만들기 ▲타이벡 앞치마 만들기 ▲EVA 바람개비 만들기 ▲나만의 모형 만들기 ▲스크래치 보드 그리기 ▲재활용품 캐릭터 만들기 ▲곤충 캐릭터 만화경 꾸미기 등으로 진행됐다.

 

이 밖에도 ▲가족사랑 레크리에이션 ▲태권마샬아츠 ‘비가비’ 공연 등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이벤트를 마련해 대회에 참가한 어린이들과 가족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현대차는 친환경 자동차인 그랜저 하이브리드와 투싼ix 수소연료전지차를 전시해 어린이들과 학부모들이 친환경차 기술을 체험해 볼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본선 심사를 통해 우수한 성적을 거둔 어린이에게는 환경부장관상(3명), 현대자동차사장상(11명), 환경보전협회장상(22명), 후원기관장상(39명)과 함께 푸짐한 부상이 제공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그림대회가 어린이만을 위한 행사가 아니라 국민 모두가 환경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인식하며 환경보전을 위한 실천운동으로 확산 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 ‘대한민국 어린이 푸른나라 그림대회’는 제 25회 대상을 수상한 최시원 학생(남, 14세)의 작품 ‘태양 에너지로 만드는 푸른 나라, 아름다운 세상’이 2015학년도 금성출판사 초등학교 5~6학년 미술교과서에 실리는 등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 어린이 그림대회로 인정받고 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