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마리아노 리베라와 함께 하는 사회인 야구 클리닉 개최

작성일2014.11.03

조회 51

 

 

 

현대차, 美 전설의 야구스타 ‘마리아노 리베라’와 함께 하는

사회인 야구 클리닉 개최

 

 

- 12일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마리아노 리베라’ 선수와의 만남 가져
- 3일 ~ 7일, 현대차 홈페이지에서 응모 받아 추첨 통해 총 20명 초청
… ‘더 브릴리언트 베이스볼 클래식’ 참가자 및 일반 고객 응모 가능
- 마리아노 리베라, 방한기간 동안 아슬란 타고 현대모터스튜디오 방문
- “국내 최대 규모의 사회인 야구대회 후원 등 스포츠 문화 저변 확대 노력”

 

현대자동차(주)가 美 메이저리그의 '전설적인 마무리 투수' 마리아노 리베라(Mariano Rivera)의 방한 기간에 맞춰 11월 12일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마리아노 리베라와 함께하는 사회인 야구 클리닉’을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야구 클리닉은 현대차가 진행하는 사회인 야구 대회인 ‘더 브릴리언트 베이스볼 클래식’의 참가자 10명과 일반 고객 10명을 초대해 해외 야구 스타를 직접 만나 볼 기회를 제공하며 야구팬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차는 지난달 고양 국가대표 야구훈련장에서 ‘야신’ 김성근 감독과 함께하는 사회인 야구 클리닉을 성황리에 마치며 사회인 야구 동호인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바 있다.

 

이 날, 현대차는 마리아노 리베라의 주무기인 커터 그립법을 비롯하여 실전 기술을 익히는 원 포인트 레슨을 진행할 뿐만 아니라 팬 사인회 및 기념 촬영을 실시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참가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참여를 원하는 고객들은 11월 3일부터 7일까지 현대차 홈페이지(www. hyundai.com)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당첨자는 11월 8일 추첨을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현대차는 마리아노 리베라가 11일부터 15일까지 한국을 방문하는 기간 동안 최고급 전륜 구동 대형 세단 아슬란을 제공하고 13일에는 도산대로 사거리에 위치한 현대모터스튜디오에 초대하는 등 현대차의 높은 상품성과 브랜드를 직접 체험할 수 있게 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야구 클리닉은 야구를 좋아하는 고객들이 메이저리그 역대 최고 투수의 노하우를 직접 들으며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드는 새로운 기회가 될 것”이라며 “국내 사회인 야구 인구가 늘고 있는 만큼 현대차는 사회인 야구 스포츠 문화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2013년부터 국내 최대 규모의 사회인 야구대회인 ‘더 브릴리언트 베이스볼 클래식’을 후원하고 있으며 국내 사회인 야구 발전과 저변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오고 있다.

 

※마리아노 리베라: 1995년 메이저리그 데뷔 이후 2013년 은퇴까지 19년간 뉴욕 양키즈 선수로 활동하며 통산 652세이브를 거두어 메이저리그 역대 최대 세이브 기록을 보유하고 있으며 특히 포스트 시즌에서 거둔 42세이브는 앞으로도 깨지기 힘든 기록으로 평가 받고 있다. 올해부터 아메리칸리그 최고의 구원투수에게 ‘마리아노 리베라상’이 시상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