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베스트 드레스업 카 어워즈 2015’ 개최

작성일2015.02.25

조회 67

 

 

 

현대차, ‘베스트 드레스업 카 어워즈 2015’ 개최


내차 자랑하고 상해 모터쇼 보러 가자!

 

 

- 자동차 튜닝 시장 활성화 정책에 부응하고 건전한 자동차 튜닝 문화 선도
- 이번 대회부터 전문 및 고객 평가단 병행심사 통해 서울 모터쇼에 차량 전시
- 대상 1명에게 상해모터쇼 참관권(2인), 2~5등에게 100~300만원 상금 시상
- “앞으로도 현대차는 건전한 자동차 튜닝 문화를 알리기 위해 앞장설 것”

 

현대자동차(주)가 개성 넘치는 드레스업 튜닝 차량을 선발하는 ‘베스트 드레스업 카 어워즈 2015’를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2011년부터 개최하고 있는 ‘베스트 드레스업 카 어워즈’는 자동차 튜닝 시장 활성화 정책에 부응하여 튜닝 문화 양성화 및 건전한 자동차 문화를 선도해 왔다.

 

특히 이번 대회는 전문 평가단 및 고객 평가단 심사, 서울모터쇼 전시 등 기존 대회와는 차별화된 절차와 짜임새 있는 구성으로 일찌감치 고객들의 높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참가 대상은 소형 상용을 제외한 현대자동차 전 차종 중 자동차 안전 기준을 위반하지 않는 드레스업 튜닝 차량이며, 심사는 현대자동차 고유의 디자인 콘셉트를 훼손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외관 70점, 내관 30점으로 평가된다.

 

현대차는 서류 심사, 차량 면접, 온라인 투표 등 3차에 걸친 예심을 통해 선정한 총 5대의 본선 진출 차량을 4월 2일부터 12일까지 서울모터쇼에 전시하고, 전문 평가단 및 현장 투표 결과를 종합해 대상 1명에게 상해모터쇼 참관권(동반 1인 포함 총 2인) 또는 상금 500만원(선택 가능)을, 2~5등 수상자에게는 100~300만 원의 상금을 각각 시상할 예정이다.

 

참가를 원하는 고객은 3월 11일까지 차량의 실내외 사진, 튜닝 부품 리스트 등을 첨부하여 이메일(bestdressup@naver.com)로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현대차 홈페이지 www.hyundai.com 참조)

 

현대차 관계자는 “‘베스트 드레스업 카 어워즈’는 교통수단을 넘어 고객의 개성을 고스란히 담아내는 자기표현 수단으로서 자동차의 다양한 면모를 볼 수 있는 이벤트”라며 “앞으로도 현대차는 자동차기업으로서 건전한 자동차 문화를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