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현대 모터스튜디오 컬렉션 스푼 세트’ 금상 수상

작성일2015.03.02

조회 96

 

 

 

‘현대 모터스튜디오 컬렉션 스푼 세트’ 금상 등 다양한 제품 수상

 

 

현대 모터스튜디오에 전시된 소품 전세계에서 인정 받아

 

-  ‘현대 모터스튜디오 컬렉션 스푼 세트’, iF 디자인상서 현대차 최초 금상 수상
    … 현대차 브랜드 이미지 반영해 디자인한 스푼 세트 수상
-  ‘현대 모터스튜디오 컬렉션’, ‘현대 모터스튜디오 아이덴티티’ 는 각 부문 본상 수상
- “이번 수상 계기로 고객 소통 위한 브랜딩 활동에 더욱 노력 할 것”
- 기아차, ‘기아 에코컬렉션’ 출품해 제품 디자인 부문에서 본상 수상

 

현대 모터스튜디오에 전시된 소품이 세계적인 디자인상에서 최초로 금상을 수상하며 브랜드 가치를 인정 받았다.

 

현대차는 ‘현대 모터스튜디오’에 전시하고 있는 ‘현대 모터스튜디오 컬렉션 스푼 세트’가 독일 국제포럼디자인(International Forum Design)이 주관하는 ‘2015 iF 디자인상(International Forum Design Award)’의 제품 디자인(product design) 부문 스포츠레저 디자인(Sports/Leisure design) 분야에서 금상(Gold Winner)을 수상했다고 1일 밝혔다.

 

현대 모터스튜디오는 지난해 5월 개관한 현대차의 새로운 ‘고객 소통 공간’으로 단순히 차량을 판매하는 전시장에서 한발 더 나아가 현대차의 브랜드 방향성이 반영된 예술작품, 현대차만의 콘텐츠, 자동차 전문 도서관, 새로운 고객응대서비스 등이 함께하는 ‘자동차 문화공간’이다.

 

현대차는 이번에 현대 모터스튜디오에 전시된 다양한 소품들이 iF 디자인상에서 금상과 본상을 수상하면서 현대차의 브랜드가 전세계에서 인정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금상을 수상한 ‘현대 모터스튜디오 컬렉션 스푼세트’는 현대차의 브랜드 이미지를 반영해 제작한 야외활동용 스푼세트(숟가락, 포크, 나이프)로 본질에 충실하면서 남다른 가치를 일상 제품에 담아 고객들이 현대차 브랜드를 느낄 수 있게 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현대차가 함께 출품한 ‘현대 모터스튜디오 컬렉션’은 ▲접이식 의자 ▲컵 ▲텀블러 ▲연필 깎이로 구성돼 같은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 했다.

 

아울러 ‘현대 모터스튜디오 아이덴티티’ 14종의 브랜딩 출품작은 현대 모터스튜디오의 로고타입과 전용 색상 등을 적용한 ▲쇼핑백 ▲컵 ▲필기구 ▲명함 등으로 소통 디자인(Communication Design) 부문 브랜드 아이덴티티(Brand Identity) 분야에서 본상을 수상해 현대 모터스튜디오는 총 3개 부문에서 상을 받았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에 금상을 수상한 ‘현대 모터스튜디오 컬렉션 스푼 세트’는 본질에 충실하면서도 남다른 가치를 일상 제품에 담아내고자 한 현대차 브랜드 컬렉션 중 하나로 현대 모터스튜디오와 함께 여행을 테마로 기획 된 것”이라며 “현대차는 이번 iF 디자인상 금상과 본상 수상을 계기로 고객들과의 소통을 위한 감성적인 브랜딩 활동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 고객에게 감동을 줄 수 있는 브랜드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아차는 ‘기아 에코컬렉션-앵글 보틀(angle bottle)’을 출품해 iF 디자인상에서 제품 디자인(product design) 부문 가정용품/식기류 디자인(Household/Tableware Design) 분야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기아 에코컬렉션-앵글 보틀’은 옥수수전분을 사용하여 자연분해 되는 친환경 제품으로 운전시 시야를 가리지 않고 음료를 편히 마실 수 있도록 디자인한 것이 특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