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15 세계물포럼 차량 후원협약식 체결

작성일2015.03.31

조회 133

 

 

 

 

현대·기아차, 2015 세계물포럼 차량 후원협약식 체결

 

 

- 포럼기간 의전 및 경호 차량 제공 … 에쿠스, K9, 제네시스 등 10개 차종 211대
- 세계 50여개국 정부 인사 등 3만여명이 참석하는 지구촌 최대 물 국제 행사
- 현대·기아차 "각국 대표들에게 현대·기아차의 우수한 품질 알릴 좋은 계기" 

 

 

현대·기아차가 지구촌 최대 물 관련 국제 행사인 ‘2015 대구·경북 세계물포럼’에 의전 및 경호용 차량을 지원한다. 

 

현대·기아차는 31일(화) 서울 서초구 소재 더케이호텔에서 이정무 대구·경북 세계물포럼 조직위 위원장과 현대차 박광식 부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차량 후원협약식을 체결했다. 

 

현대·기아차가 이번 포럼에 지원하는 차량은 ▲에쿠스 ▲K9 ▲제네시스 ▲K7 ▲그랜저 ▲모하비 ▲싼타페 ▲K5 ▲쏘나타 ▲스타렉스 등 10개 차종 총 211대로, 행사 기간 동안 각국 정상 및 국제기구 수장, 장관급 인사 등 고위 관계자들의 의전 및 수행에 활용될 계획이다. 

 

세계물포럼(World Water Forum)은 세계적으로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는 물 자원에 대해 실질적인 논의와 정치적 선언 도출을 목적으로 세계물위원회가 1997년부터 3년마다 개최하고 있는 지구촌 최대 물 관련 국제 행사이다. 

 

1996년에 설립된 세계물위원회는 현재 국제기구, 각국 정부, 학계, 시민단체, 기업체 등 약 312개 기관이 참여하고 있다. 

 

대구와 경주에서4월 12일(일)부터 17일(금)까지 열리는 2015 대구·경북 세계물포럼에는 총 50여개국 이상의 정부 인사 및 3만여명의 각계 전문가들이 참석해 주제별 세션 및 포럼을 진행하며 기후변화, 재해, 녹색성장 등 다양한 환경 주제 등을 논의한다. 

 

특히 이번 포럼에는 과학기술과정을 처음 도입해 선진국과 개발도상국의 물 관련 기술 정보격차를 해소하고 물 부족 국가에 물 관리 기술을 전수하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현대·기아차는 이번 ‘2015 대구·경북 세계물포럼’에 의전 및 경호용 프리미엄 차량과 행사용 일반 차량 등을 각국 정부 및 행사 관계자들에게 현대·기아차의 우수한 기술력과 품질을 알릴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차량 전달식에 참석한 현대차 박광식 부사장은 "지구촌의 물 문제를 논의하는 의미있는 자리에 공식 차량 후원사로 함께 하게 돼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현대·기아차의 브랜드 가치를 한 단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기아차는 '2012년 세계자연보전총회', '2014 인천아시안 게임' 등 주요 국제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차량을 지원한 바 있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