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15 베스트 드레스업 카 시상식’ 실시

작성일2015.04.13

조회 51

 

 

 

현대차, ‘2015 베스트 드레스업 카 시상식’ 실시

 

개성 넘치는 드레스업 튜닝 차량들의 축제!

 

 

- 치열한 예선을 통해 선정된 5개 차종 서울 모터쇼에서 본선 경쟁
 … 전문 평가단 및 현장 고객 평가단 심사를 통한 최종 순위 결정
- 대상 수상한 제네시스 쿠페 차량 주인에게 상금 500만원 시상
- “앞으로도 건전한 자동차 튜닝 문화를 선도해 가도록 노력 할 것”

 

 

현대자동차㈜는 지난 12일 가장 개성 넘치는 튜닝 차량을 선발하는 ‘베스트 드레스업 카 어워즈 2015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베스트 드레스업 카 어워즈’는 차량 튜닝의 여러가지 부분 중 차량 내외관을 독특하게 튜닝한 차를 선발하는 대회로, 지난 2월부터 현대차 고객을 대상으로 참가자 모집을 한 결과 총 300여대가 참여했다.

 

현대차는 두 달간 서류심사와 차량면접, 온라인 투표를 통해 총 5개의 차량(▲쏘나타 ▲엑센트 ▲제네시스 쿠페 ▲제네시스 ▲싼타페)을 본선 진출작으로 선정 했으며 본선 진출 차량은 서울 모터쇼 기간 동안 현대차 전시관에 전시했다.

 

본선 진출 차량들은 서울 모터쇼 전시 기간 중 전문 평가단과 약 6만여명의 현장 고객 평가단 심사를 거쳤으며, 최종적으로 제네시스 쿠페 차량이 대상으로 선정 되었다.

 

현대차는 대상으로 선정 된 송영진 씨(33세, 제네시스 쿠페 차주)에게는 상금 500만원을, 2~5등 수상자에게도 100~300만원의 상금을 수여했다.

 

대상을 수상한 송영진씨는 “내가 직접 튜닝한 차량이 서울 모터쇼와 같은 국제 행사에 전시되어 수많은 관람객들에게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이 같은 행사에 많은 자동차 마니아들이 참가해 나만의 개성을 차에 표현할 수 있는 튜닝 문화가 활성화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현대차 국내영업본부장 곽진 부사장은 “매년 진행하는 베스트 드레스업 카 선발대회에 많은 고객들의 참여를 바란다”며 “현대차는 앞으로도 건전한 자동차 튜닝 문화를 선도해 가도록 노력 할 것”이라고 밝혔다.

SNS 로그인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로그인할 계정을 선택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