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 톱 탤런트 포럼 개최

작성일2015.04.27

조회 149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 톱 탤런트 포럼 개최

 

현대자동차그룹, 해외 우수인재 채용 나선다

 

 

- 현대차그룹 4개사, 미국 현지서 학술포럼 개최해 해외 출신 석·박사급 인재 채용
- 세션별 우수 발표자에게는 포상 및 현대자동차그룹 입사 기회 주어져
- “미래 핵심기술 개발하고 변화 선도하기 위해 해외 우수 인재 발굴에 나서”

 

 

현대자동차그룹이 글로벌 기업으로서의 역량 강화를 위한 해외 우수인재 확보에 적극 나선다.

 

현대자동차그룹은 8월21일(금)부터 23일(일)까지 3일에 걸쳐 미국 시카고에서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 톱 탤런트 포럼(Hyundai Motor Group Global Top Talent Forum)’을 개최하기로 하고, 해외에서 유학 또는 근무 중인 석·박사 및 경력사원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21일(화) 밝혔다.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 톱 탤런트 포럼’은 기존 채용과정의 실무면접을 대신하여, 자신의 주전공을 산업에 접목하기 위한 아이디어를 포럼 형식으로 발표하는 현대자동차그룹의 글로벌 인재 채용 방식이다.

 

올해는 현대자동차, 현대모비스, 현대제철, 현대오토에버 등 총 4개 회사가 참여하며, 이번 포럼을 통해 세계 유수 인재들이 모여 함께 전문지식을 교류하는 기회를 가질 예정이다.

 

지원자는 각 세션별 주요 기술 분류 중 자신의 전공과 가장 잘 일치하는 분야를 선택하여 자신만의 로드맵을 제시하면 되며, 참여 가능한 세션은 ▲저연비차 ▲친환경차 ▲지능형차 ▲커넥티드카 ▲초경량차 ▲미래 모빌리티 ▲차량성능 ▲선행기술 ▲핵심부품 ▲금속 ▲비철재료 ▲공정 ▲IT융합기술로 이루어져 있다.

 

석·박사 과정 이상이거나 관련 경력이 있으면 채용 지원이 가능하며, 6월 30일 (화)(한국시간 기준)까지 현대자동차그룹 채용 홈페이지(www.hyundai.co.kr/Careers.hub)에서 지원서를 접수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포럼 참석자 전원의 숙박료 및 항공료를 부담하며, 참석자 중 우수발표자들에게 포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특히 혁신적 미래 기술 개발을 주도할 연구 인력 강화를 위해 박사급 우수 인력에게는 해외 연구장학생 선발 기회를 부여하고, 선발 후에는 학위 취득 시까지 장학금을 지급한다.

 

아울러 이번 포럼에서는 지원자뿐만 아니라 각 사 임직원도 직접 참여해 현대자동차그룹의 연구현황 및 미래기술 방향에 대해 발표함으로써, 포럼 참가자들이 현대자동차그룹을 이해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미래 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글로벌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는 핵심 기술을 개발하고 변화를 선도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우수 인재를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포럼의 취지를 밝혔다.

 

현대자동차그룹은 2011년부터 현대차를 시작으로 채용 설명회가 아닌 포럼 형식으로 면접을 대신하는 ‘글로벌 톱 탤런트 포럼’을 업계 최초로 도입해 지원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은 바 있으며, 올해 그룹사로 채용 범위를 확대하여 우수 인재 발굴에 더욱 힘쓰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