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서비스 캐릭터 네이밍 공모전 실시

작성일2015.07.22

조회 80

 

 

 

 

현대자동차, 서비스 캐릭터 네이밍 공모전 실시 


“고객님이 직접 이름을 지어주세요!”

 


- 고객의 직접 참여를 통해 새로운 서비스 캐릭터의 이름 선정
- 다음달 9일까지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이벤트 페이지 통해 참여 가능
▲1등 맥북에어 ▲2등 뱅앤올룹슨 헤드폰 등 푸짐한 상품 시상 예정
- “새로운 캐릭터와 함께 보다 감동적인 서비스를 친근하게 제공할 것”

 


현대자동차(주)가 오는 8월 9일까지 현대자동차의 새로운 서비스 캐릭터의 이름을 선정하기 위해 ‘현대차 서비스 캐릭터 네이밍 공모전’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고객이 보다 친근하고 편안하게 현대자동차의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난 2014년 브라질 월드컵 당시 고객들의 큰 성원을 받았던 현대자동차 월드컵 응원 광고인 ‘수박 광고’의 캐릭터를 발전시켜 새로운 서비스 캐릭터로 탄생시켰다.


또한 현대자동차는 새롭게 탄생한 서비스 캐릭터를 통해 고객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지속적으로 현대자동차 서비스를 애용해준 고객에게 보답하고자 서비스 캐릭터의 이름을 고객이 직접 지어줄 수 있는 네이밍 공모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의 새로운 서비스 캐릭터는 향후 ▲TV 광고 ▲홈투홈 서비스 ▲과잉 정비 예방 ▲비포 서비스 등 서비스 현장과 온라인 등 에서 고객과의 소통 매개체로 활용될 계획이다.


이번 네이밍 공모전에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이달 22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현대자동차 홈페이지(www.hyundai.com) 이벤트 페이지에서 참여할 수 있으며, 수상자는 8월 17일 개별 통보될 예정이다.


심사 결과 참신한 아이디어를 제공해준 고객 ▲1등에게는 맥북에어 노트북(1등) ▲2등에게는 뱅앤올룹슨 헤드폰(5명) ▲3등에게는 주유상품권 30만원권(20명) ▲4등에게는 스타벅스 모바일 쿠폰(250명)이 상품으로 전해질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의 새로운 서비스 캐릭터에 생명을 불어넣어 줄 고객들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기대한다”며 “현대자동차는 새로운 캐릭터와 함께 보다 감동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고객 분들께 좀 더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한국서비스대상 자동차 A/S 부문 4년 연속 종합대상 및  국가고객만족도(NCSI) 자동차 기업 최초 6개 부문 1위를 수상하는 등 고객 지향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