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더 뉴 맥스크루즈’ 출시

작성일2015.09.03

조회 182

 

 

 

 

현대자동차, ‘더 뉴 맥스크루즈’ 출시

 


- 유로6 대응 R2.2 디젤엔진 및 최첨단 편의사양 탑재한 상품성 개선 모델
- 어드밴스드 에어백 적용, 스몰오버랩 테스트 대응 차제 구조 개선 등 안전성 대폭 향상
- 와이드해진 전면 그릴과 고급 내장재 통해 강인함과 고급감이 동시에 느껴지는 디자인
- 최상급 모델 ‘파이니스트 에디션’ 출시로 국산 SUV 중 최상의 고급감 구현  
- 현대차“더 뉴 맥스크루즈 디자인, 상품성, 안전성 3박자를 갖춘 최고의 레저형 SUV”
- 루프 캐리어 등 아웃도어 전용 용품 및 고급 편의사양을 강화한 커스터마이징 패키지도 출시

 


국산 대형 SUV의 대표 주자인 맥스크루즈가 개선된 상품성, 한층 고급스러운 디자인, 동급 최고수준의 안전성과 편의성을 갖춘 ‘더 뉴 맥스크루즈’로 새롭게 태어났다.


현대자동차㈜는 3일(목) 서울 논현동 인터와이어드 스튜디오에서 유로6 대응 디젤엔진을 탑재하고 최첨단 안전 편의사양을 새로 추가해 상품성을 크게 높인 ‘더 뉴 맥스크루즈’ 사진영상발표회를 가지고 판매를 시작했다.


‘더 뉴 맥스크루즈’는 내외장 디자인 변경을 통해 차별성과 고급감을 강화하는 한편, 자동 긴급 제동 시스템,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어라운드 뷰 모니터링 시스템 등 다양한 첨단 편의 사양을 추가하고 유로6 배출가스 규제를 만족시키는 친환경 고성능 e-VGT R2.2 디젤엔진과 스몰오버랩 대응 차체구조를 적용해 상품성을 크게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다.

 


■ 대폭 강화된 안전·편의사양
‘더 뉴 맥스크루즈’는 ▲충돌 정도에 따라 저압과 고압으로 구분해 에어백을 전개하고, 동승석에 유아시트를 장착해 유아를 태울 시 동승석 에어백이 미작동하는 ‘어드밴스드 에어백’ ▲차량의 주행 정보를 종합적으로 판단하여 차량이나 보행자와의 충돌이 예상되면 차량을 비상제동시켜 긴급상황에서 피해를 최소화하는 자동긴급 제동 시스템 (AEB) 등의 안전 사양을 대거 적용했다.


또한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의 스몰오버랩 충돌테스트 최고 등급인 ‘우수(Good)’ 등급을 목표로 차체 보강재를 확대 적용하고 차체 구조를 개선해 안전성을 대폭 개선했다.


‘더 뉴 맥스크루즈’는 하나의 광원으로 상향등과 하향등을 모두 구현하는 ‘바이펑션 HID 헤드램프’를 국내 SUV 최초로 탑재해 근/원거리 밝기 성능을 모두 개선했고,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SCC) ▲반대편 차선의 차량을 인식해 상향등을 하향등으로 자동 전환해 상대 운전자의 눈부심을 방지하는 스마트 하이빔 (HBA) ▲스티어링 휠 움직임에 따라 헤드램프가 움직이는 다이나믹 벤딩 라이트(DBL) 등을 적용해 주행 안전성을 크게 높였다.


이와 함께 ▲어라운드 뷰 모니터링 시스템(AVM) ▲어드밴스드 주차 조향 보조시스템(ASPAS) ▲JBL 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 등 프리미엄 편의사양이 대거 적용됐으며, ▲조수석 탑승자의 편의성을 높인 동승석 6WAY 전동시트 ▲3열 USB 충전포트를 장착해 탑승객의 편의도 대폭 향상시켰다.

 


■ 고급감과 강인함이 동시에 느껴지는 디자인
‘더 뉴 맥스크루즈’는 국내 최고급 대형 SUV로서 내·외장 고급감을 대폭 강화했다.


LED 안개등과 LED 주간 주행등, 신규 19인치 알로이 휠을 전 트림에 기본 적용해 더욱 세련된 디자인을 연출했으며, 와이드해진 신규 라디에이터 그릴과 주요 디자인 요소에 변화를 준 범퍼를 통해 강한 느낌을 더했고 마감재를 고급화해 강인함과 고급감이 동시에 느껴지는 외관디자인을 완성했다.


또한 3개의 신규 외장 컬러(탠브라운, 미네랄블루, 스페이스블루)와 내장 버건디컬러 인테리어가 새로 추가돼 고객의 선택 폭을 넓혔으며, 내장 재질과 디테일을 강화해 실내 공간의 고급감을 크게 개선했다.


클러스터의 디자인을 심플하고 시인성 높게 개선하는 한편, 글씨체와 아이콘도 운전자가 더욱 편하게 볼 수 있도록 개선해 세련된 느낌은 물론 주행 중 사용편의성까지 높였다.

 


■ 강력하지만 정숙한 주행성능
‘더 뉴 맥스크루즈’는 유로6 대응과 함께 실용 영역 주행성능과 정숙성이 강화된 e-VGT R2.2 엔진을 통해 대폭 향상된 체감 주행성능을 선사한다.


또한 흡차음재 보강과 차체 상하부 설계 최적화를 통해 정차시 진동과 주행시 소음을 크게 줄였으며 공회전 제한장치(ISG)를 디젤 엔진에 기본 적용해 공회전 진동을 줄여 최고의 대형 SUV에 걸맞은 정숙한 승차감을 구현했다.


특히 국산 SUV 최대 크기의 브레이크 디스크가 장착돼 체감 제동성능을 대폭 개선했다.

 


■ 최상의 고급감 구현한 ‘파이니스트 에디션’
이번에 출시된 ‘더 뉴 맥스크루즈’는 기존 대비 프레스티지, 파이니스트 에디션 두 가지 상위 트림이 신설돼 최상의 고급감과 차별화를 구현했다.


프레스티지 이상에는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과 사이드 도어 가니쉬, 리어 범퍼가 적용돼 한층 고급스러운 느낌을 배가시켰다.


특히 최상위 모델인 ‘파이니스트 에디션’에는 라디에이터그릴, 프론트/리어 범퍼, 스키드 플레이트 등에 최고급 소재인 다크 크롬 재질을 적용하고 별도 휠을 적용해 기타 트림과 차별화된 고급감을 선보였다.


내장에는 최고급 퀼팅 나파가죽 시트를 적용했으며 고급 세단에 주로 사용되는 스웨이드 내장재와 고급 패턴의 스티어링 휠, 크러스터 하우징 인조가죽 감싸기 등을 적용해 최고급의 실내분위기를 연출했다.


‘더 뉴 맥스크루즈’의 판매가격은 2.2 디젤 모델이 ▲익스클루시브 3,294만원 ▲익스클루시브 스페셜 3,706만원, ▲프레스티지(신규) 3,907만원, ▲파이니스트 에디션(신규) 4,103만원, 3.3 가솔린 모델이 ▲프레스티지 3,593만원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맥스크루즈는 대형 SUV의 여유로운 공간 활용성에 럭셔리 세단의 품격과 안락함을 더한 국내 최고의 레저형 SUV”라면서 “특히 이번에 출시된 ‘더 뉴 맥스크루즈’는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업그레이드된 상품성, 강화된 안전성 등 3박자를 고루 갖춰 아웃도어 라이프를 즐기는 소비자들에게 탁월한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더 뉴 맥스크루즈’ 출시에 맞춰 다양한 커스터마이징 패키지도 신규 출시 했는데, 루프캐리어, 냉온컵 홀더, 무선충전기 등 레저활동을 위한 패키지를 대거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