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15 아트드림 지역아동극축제’

작성일2015.10.01

조회 104

 

 

 

 

현대자동차그룹, 전국 어린이들에게 아동극 배달

 


- ‘2015 아트드림 지역아동극축제’, 문화소외 지역 어린이 위한 축제
- 지역사회의 뜨거운 호응에 공연 지역 및 관람 인원 대폭 확대
  … 14개 지역 41회 공연 1만 5천명 초청
- 지역 다문화 어린이 합창단 참여, 덴마크 무언극 초청 눈길

 


현대자동차그룹은 10월 1일(목)부터 28일(수)까지 약 한 달간 화천, 태백, 제주 등 14개 지역에서 ‘2015 아트드림 지역아동극축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2015 아트드림 지역아동극축제’는 문화예술 공연을 접할 기회가 적은 지역 어린이들에게 우수한 아동극을 관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어린이들의 창의력과 감성능력 배양에 기여하기 위한 문화 축제이다.


현대자동차그룹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국제아동청소년연극협회 한국본부가 후원하는 지역아동극 축제는 2008년부터 매년 진행되고 있다.


주최측은 작년까지 누적 관람객 수가 5만명이 넘는 등 지역사회의 높은 호응에 따라 작년 10개 도시에서 올해 14개 도시로 규모를 확대했다.


특히, 올해는 예년과 달리 지역 어린이 합창단이 공연에 직접 참여하고 해외 우수 작품을 초청하는 등 축제의 다양성을 높였다.


먼저, 이번 축제에서는 지역 다문화 어린이 합창단이 아동극에 직접 출연해 기존공연에 신선함을 더한다.


다문화 가족 어린이들로 구성된 ‘영덕 조이풀 어린이 합창단’은 10월 16~17일 영덕 예주문화예술회관에서 ‘극단 21’과 함께 <환타지 오즈의 마법사>를 공동 공연한다.


또한, 10월 18일부터 23일까지 오산시, 논산시, 담양군에서는 덴마크 ‘바티다 극단’의 대표극 ‘오버추어(Overture : 서곡)’가 공연된다.


‘오버추어’는 오케스트라 형식의 무언극으로 덴마크에서 매년 150회 이상의 공연이 열릴만큼 작품성과 실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현재 세계 35개국에서 순회 공연 중이다.


한편, 한국교육연극학회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어린이 관람객들과 연극 세트장 및 소품을 함께 만드는 등 어린이들에게 예술활동에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모든 공연은 무료이며 사전예약 및 선착순으로 입장이 가능하다. 관람을 희망하는 단체 및 개인은 대표 문의처인 국제아동청소년연극협회 한국본부(02)745-5863) 혹은 각 지역 극장을 통해 예약 접수를 할 수 있다.


아트드림(Art Dream)이란 다양한 문화적 자극과 예술적 감동이 어린이들의 감수성과 인성을 발달시키는 중요한 열쇠라는 점에 착안하여 예술(art)을 통해 어린이들이 미래의 꿈(dream)을 실현할 수 있도록 2007년부터 다양한 방식으로 전개해 온 현대자동차그룹의 문화예술 지원 사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