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2015 광주 창조 콘서트’ 개최

작성일2015.11.09

조회 139

 

 

 

현대자동차그룹, ‘2015 광주 창조 콘서트’ 개최


- 현대자동차그룹ㆍ광주시, 시민과 함께하는 소통 공간 마련
… 임직원, 협력사 가족 및 광주시민 등 6천명 초청
- 문화행사로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홍보 및 창조경제 확산에 기여


현대자동차그룹이 창조경제 확산을 위해 임직원 및 협력사 가족, 시민과 함께 ‘광주 창조 콘서트’를 개최했다.


현대자동차그룹과 광주광역시(시장 윤장현)는 7일(토) 광주여대 유니버시아드 체육관에서 김동철 의원, 강기정 의원, 광주광역시 문인 부시장, 현대자동차그룹 박광식 부사장, 기아자동차 광주공장장 김종웅 부사장,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유기호 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5 광주 창조 콘서트’를 열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광주시와 함께 이번 광주 창조 콘서트에 임직원 및 협력사 가족, 시민 총 6천여명을 초청해 문화를 통한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2015 광주 창조 콘서트’는 다양한 음악 공연과 더불어 창조경제에 대한 시민들의 공감을 높이는 행사로 이뤄졌다.


이번 콘서트 중 음악 공연에서는 김정택 단장과 SBS 팝스오케스트라의 ‘하모니 콘서트’를 시작으로 가수 박상민, 에일리가 만들어내는 ‘열정의 콘서트’와 김경호 밴드의 ‘불후의 콘서트’로 이어졌다.


또한,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의 성과와 비전을 소개하는 영상 상영 및 홍보월 설치 등을 통해 광주 시민들에게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 사업에 대한 이해와 창조경제에 대한 공감대를 높였다.


특히, ‘2015 광주 창조 콘서트’는 기존 현대자동차그룹의 임직원 및 협력사 가족 대상 대표 문화사업인 ‘H-페스티벌’에 광주시가 공동으로 참여함으로써 시민들이 함께하는 열린 무대로 꾸며졌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그룹내 대표 문화사업과 창조경제를 연계한 광주 창조 콘서트를 정례화해 창조경제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는 광주광역시와 현대자동차그룹이 ▲자동차분야 창업 지원 ▲수소연료전지 전·후방 산업생태계 조성 ▲스마트팩토리 구축 지원 ▲전통시장 창조경제화 ▲소상공인 창조비즈 플랫폼 구축 ▲창조문화마을 조성 ▲생활창업 지원 등 7가지 분야에서 창조경제를 실현하고자 올 해 1월에 설립됐다.


한편, 광주창조경제혁신센터는 지난 3일 올 해 창업한 35개 벤처 기업에 대한 기술이전, 투자유치, 판로개척 등 그간 달성한 창조경제의혁신센터의 성과를 알리기 위한 중간성과 발표회를 개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