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소방대원 자동차 안전구조 세미나 개최

작성일2015.11.13

조회 133

 

 

 

현대자동차, 소방대원 자동차 안전구조 세미나 개최


“자동차 구조를 잘 알아야 안전하게 구조할 수 있습니다!”


- 현대차-교통안전공단 공동 개최 … 12일 소방대원 120여명 대상 실시
- 교통사고 발생시 신속하고 안전한 구조활동을 위한 최신 정보 습득 기회
- 최근 증가하는 친환경차 관련 대응 위한 차량 특성 교육 프로그램
… 친환경차 특징, 차체 구조학, 차체 절단법 등 현장 활용 정보 구성
- “소방대원들의 신속하고 안전한 구조활동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

 


현대자동차가 교통안전공단과 함께 지난12일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성능시험연구소 (경기도 화성시 소재)에서 소방대원 120여명을 대상으로 ‘소방대원 자동차 안전구조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소방대원들이 자동차 관련 최신 정보를 지속적으로 습득해 자동차 사고현장에서의 신속한 구조활동을 지원하는 한편, 혹시나 모를 소방대원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실제 교통사고 현장에서는 인명 구조를 위해 다양한 자동차를 절단해야 하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어 안전하고 효율적인 차량 절단방법을 숙지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이에 현대자동차는 이번 ‘소방대원 자동차 안전구조 세미나’를 통해 최근 증가하는 친환경차에 대한 제반 정보를 전달함으로써 소방대원들이 다소 생소할 수 있는 친환경차 사고시 보다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인명 구조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교육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현대자동차는 ▲하이브리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수소연료전지차 등 다양한 친환경차의 특장점 소개 ▲친환경차 등 차량 구조학 교육 및 충돌완료차량을 활용한 차체 절단 실습 ▲하이브리드, 수소연료전지차 등 친환경차 시승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해 소방대원들에게 현장에서 바로 활용 가능한 차량 관련 정보를 습득하는 기회를 제공했다.


특히, 차량 강성 강화를 위해 최근 출시되는 차량에 초고장력강판 사용이 늘어남에 따라 현대자동차는 소방대원들에게 초고장력 강판의 특징과 구조활동시 참고사항 등을 알려줌으로써 보다 안전하고 신속한 구조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교육 프로그램을 구성해 참가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세미나가 친환경차에 대한 소방대원들의 이해를 높여 교통사고 현장에서 보다 신속하고 안전한 구조활동을 수행하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