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아반떼 2.0 모델 및 하이테크 패키지 출시

작성일2015.11.16

조회 191

 

 

 

현대자동차, 아반떼 2.0 모델 및 하이테크 패키지 출시


- 엔진 효율성 극대화한 2.0 CVVT 모델 출시해 다양한 고객 수요 충족
…국산 준중형 가솔린 중 최고출력 및 최대토크 달성해 부드럽고 빠른 가속
- 국산 준중형 최초 적용 최첨단 신기술 담은 하이테크 패키지도 선보여
…자동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AEB),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등 첨단 안전 기술 포함

 


현대자동차가 안정적인 가속 성능을 선호하는 고객 요구를 충족하기 위해 ‘국민 준중형차’ 아반떼의 2.0 CVVT 모델을 출시하며 준중형의 수준을 한층 높였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9월 ‘수퍼 노멀(Super Normal) 아반떼’를 출시한 이후 16일(월)부터 동력 성능과 엔진 효율성을 높인 아반떼 2.0 CVVT 모델 판매를 시작했다.


현대자동차는 이번 아반떼에 적용한 2.0 CVVT 엔진을 통해 여유로운 주행감을 선사하였고 환경차에 적용하고 있는 앳킨슨 기술을 접목하면서 연비 효율성도 동시에 구현했다.


아반떼 2.0 CVVT는 최고출력 149마력(ps)과 최대토크 18.3(kg·m)을 달성해 안정적이고 여유로운 주행 감성을 제공하고 복합연비는 12.8km/ℓ(AT, 정부 공동고시 연비 기준 / 기존 연비 기준으로 13.4km/ℓ)를 기록했다.


현대자동차는 아반떼 2.0 CVVT 모델의 가격을 ▲스마트 1,934만원 ▲프리미엄 2,258만원로 확정해 여유로운 드라이빙을 선호하는 고객 및 다양한 편의 사양을 기대하는 고객의 요구를 충족시켰다.


특히 이번 아반떼 2.0 CVVT는 이달 중순 미국 LA 오토쇼에서 런칭해 내년부터 북미시장에서 본격 판매되는 주력 모델로서, 북미시장에서도 아반떼의 명성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와함께 현대자동차는 국산 준중형 최초로 적용되는 각종 첨단능동안전기술을 조합한 하이테크 패키지를 새로 선보이며 최고의 안전 기술을 선보였다.


하이테크 패키지에는 ▲차량 혹은 보행자와의 충돌이 예상되면 차량을 제동시켜 피해를 예방하는 ‘자동 긴급제동 보조 시스템(AEB)’ ▲차량 전방의 레이더를 통해 운전자가 설정한 속도로 주행하면서 앞차와의 거리를 유지하는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차량 카메라를 통해 차선을 인식, 방향지시등 조작 없이 차선을 이탈할 경우 운전자에게 경보해주는 ‘차선이탈 경보 시스템(LDWS)’ ▲상향등을 켠채 주행시 반대편 차선에 차량이 나타나면 하향등으로 자동 전환되는 ‘스마트 하이빔(HBA)’ 등 중형급 승용차 이상에서만 체험할 수 있었던 최첨단 기능을 담았다.(1.6LPI 제외 및 전 모델 프리미엄 트림에서만 선택 가능)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이번 신형 아반떼는 올해 단일차종 1만대를 넘긴 최초의 모델로서 준중형차의 돌풍을 주도하고 있다”라며 “고객 선호도가 높은 최첨단 기술의 하이테크 패키지를 통해 아반떼는 차급을 뛰어 넘는 안전성과 편의성을 누구나 누릴 수 있게 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