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 봉사단 17기 발대식 개최

작성일2016.06.27

조회 331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 봉사단 17기 발대식 개최


- 17기 총 510명, 7~8월 인도네시아, 인도, 중국으로 파견돼 봉사 활동 실시
  … 세계 문화유산 보전, 건축 및 교육봉사, 환경보전, 문화교류 등 진행
- 현대자동차그룹, ‘08년부터 현재까지 9년간 총 8천여명의 청년 봉사단 해외 파견
- 16기에 이어 봉사활동과 채용 연계한 해외인턴십 전형 운영

 


현대자동차그룹이 글로벌 청년리더로 성장할 대학생 봉사단원 510명을 해외로 파견한다.


현대자동차그룹은 27일(월) 서울 계동사옥 대강당에서 박광식 현대자동차그룹 부사장, 송영태 한국해비타트 상임대표, 백찬홍 에코피스 아시아 상임이사, 염진수 더나은세상 이사장 등 주요 관계자들과 대학생 봉사단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 봉사단 17기 발대식’을 가졌다.


‘해피무브’는 청년 인재 육성, 국가 이미지 제고 등 사회적 책임 완수를 위해 현대자동차그룹이 2008년에 창단한 국내 최대의 대학생 해외 봉사단으로, 도움이 필요한 해외 지역에 매년 상하반기 두 차례에 걸쳐 각 500명 규모의 봉사단원을 파견하는 글로벌 프로젝트다.


이번 17기 봉사단원 510명은 7월부터 8월에 걸쳐 약 2주간 인도네시아, 인도, 중국 3개 국가, 총 6개 지역으로 파견되어 ▲세계 문화유산 보전 ▲건축 및 교육봉사 ▲환경보전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의 발전을 돕고 현지 주민과의 문화교류 시간도 갖는다.


이중 110명의 단원들은 지난 16기부터 새롭게 도입된 ‘해외 인턴십’ 전형 합격자들로 황사 발원지인 중국 내몽고 정란치에서 1주간의 초원 사막화 방지 봉사활동을 마친 후 3주간 중국, 인도, 체코, 슬로바키아에 위치한 현대자동차와 기아차 및 현대모비스 현지법인에서 인턴으로 활동할 예정이며, 우수 인원은 최종 입사 기회 또는 향후 해당 실습회사 입사 지원 시 서류전형 면제 혜택을 제공받게 될 예정이다.


박광식 현대자동차그룹 부사장은 이날 발대식 환영사를 통해 “대한민국 청년 대표로서 열정과 진정성을 가지고 현지 주민에게 다가서길 바란다”며 “여러분이 미래의 주역으로 성장하는데 해외봉사의 경험이 커다란 자양분이 될 것”이라고 단원들을 격려했다.


한편, 현대자동차그룹은 글로벌 청년봉사단 모집 시마다 사회공헌과 봉사활동에 대한 의지와 함께 팀워크 능력과 도전정신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단원들을 선발하고 있으며, 기초 생활 수급권자, 교통사고 유자녀 등의 취약계층에게 가산점을 부여해 해외 경험과 봉사 활동을 통한 개인의 성장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선발된 인원 전원에게 항공비, 현지 체재비 등 모든 비용을 제공함으로써 경제적 부담 없이 마음껏 해외 봉사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했다.


17기 단원들은 이날 발대식에 이어 원주에 위치한 오크밸리 리조트에서 2박3일간의 오리엔테이션을 통해 봉사에 필요한 기본 교육을 받고, 다음달 3일부터 각 국가별로 순차적으로 파견될 예정이다.


한편,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 봉사단’은 2008년부터 현재까지 9년간 총 8천여명(17기 포함)을 해외로 파견한 국내 최대 규모의 대학생 해외봉사단으로, 현대자동차그룹은 향후에도 청년 인재 양성을 위해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 봉사단을 포함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