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8월 판매실적

작성일2016.09.01

조회 413

 

 

 

 

현대자동차, 8월 35만8,447대 판매


- 국내 4만2,112대, 해외 31만6,335대 판매 … 전년 대비 3.1% 감소
- 국내 판매, 개소세 인하 혜택 종료, 생산 차질 등의 영향으로 17.6% 감소
- 해외 판매, 해외공장 생산이 국내공장 수출 감소 만회 … 전년 대비 0.8% 감소
- 신형 i30 투입하고, 주력 차종 적극적인 판촉 활동 통해 판매 확대 힘쓸 것

 


현대자동차는 2016년 8월 국내 4만2,112대, 해외 31만6,335대 등 전세계 시장에서 지난해보다 3.1% 감소한 35만8,447대를 판매했다. (※ CKD 제외)


국내 판매의 경우 지난 6월까지 시행된 정부의 한시적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 종료, 공장의 생산차질, 주력 모델 노후화 등의 영향으로 전년 동기보다 17.6% 감소했다.


해외 판매의 경우에도 국내공장 수출 분이 생산차질 등의 영향으로 38.3% 감소했지만 해외공장 생산 분이 11.6% 증가하며 이를 만회, 전체적으로는 전년 동기보다 0.8% 감소했다.


현대자동차는 향후에도 시장 환경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신형 i30 출시 및 주력 차종을 중심으로 적극적인 판촉 활동을 통해 국내외 판매를 견인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 국내판매

 
현대자동차는 8월 국내 시장에서 전년보다 17.6% 감소한 4만2,112대를 판매했다.


승용에서는 아반떼가 6,756대로 국내 판매를 이끌었으며, 이어 쏘나타(하이브리드 모델 395대 포함)가 5,923대, 그랜저 3,069대(하이브리드 모델 297대 포함), 엑센트 860대 등 전체 승용차 판매는 총 1만7,507대를 기록했다.


RV는 싼타페가 5,609대, 투싼 3,963대, 맥스크루즈 524대 등 전년 동기와 비교해 12.6% 감소한 총 1만96대가 판매됐다.


상용차는 그랜드 스타렉스와 포터를 합한 소형상용차가 7,921대 판매됐고, 중대형 버스와 트럭을 합한 대형상용차는 전년 동기 대비 0.5% 증가한 2,086대가 판매됐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G80(DH제네시스 847대 포함)가 3,409대, EQ900가 1,093대 판매되는 등 총 4,502대가 판매됐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개소세 인하 혜택 종료, 파업으로 인한 생산차질, 주력 모델 노후화 등의 영향으로 국내 판매가 줄었다”면서 “신형 i30출시 및 주력 차종에 대한 지속적인 판촉 활동을 바탕으로 국내 시장 판매를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해외판매


현대자동차는 8월 해외시장에서 국내공장 수출 4만8,903대, 해외공장 판매 26만7,432대 등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8% 감소한 31만6,335대를 판매했다.


국내공장 수출의 경우 생산 차질 등의 영향으로 전년 동기 대비 38.3% 감소했지만, 해외공장 판매는 주요 차종의 판매 호조 등을 바탕으로 전년 대비 11.6% 증가하며 국내 공장 수출 감소 분을 만회, 전체적으로는 0.8% 감소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신흥시장을 중심으로 한 성장 둔화, 환율 변동에 따른 불확실성 증대 등 어려운 시장상황이 지속되고, 이에 따라 업체간 경쟁 또한 더욱 치열해 지고 있다”면서 “신형 i30 등 신차를 앞세워 글로벌 주요 시장을 공략함과 동시에 대내외 경영환경 변화에 더욱 민첩하고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기본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