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MMCA-현대차 | 뮤지엄 페스티벌: 마당 개막

작성일2016.10.26

조회 286

 

 

 

 

"MMCA-현대차 | 뮤지엄 페스티벌: 마당" 개막


“현대미술과 함께 가을의 정취를 흠뻑 느껴보세요!”


- 현대자동차, 국립현대미술관과 10/26~30, 5일간 ‘뮤지엄 페스티벌’ 개최
- 전통 건축에서의 ‘마당’ 의미 살려 관객, 예술가 모두 함께 어울리는 예술 축제
  … 다양한 예술 장르 결합한 관람객 참여형 전시 프로그램 운영
  … ‘옥상 달빛 페스티벌’, ‘보이드 건축기행’, 네트워킹 파티’ 등 다채로운 행사 진행
- “관객들이 현대미술을 즐겁게 감상하며, 가을을 만끽할 수 있는 행사될 것”

 


현대자동차와 국립현대미술관(MMCA)이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개최하는 "MMCA-현대차|뮤지엄 페스티벌: 마당"(이하 뮤지엄 페스티벌 ‘마당’)이 26일(수) 개막해 30일(일)까지 미술관을 찾은 이들에게 새로운 방식으로 예술을 전하며 올 가을을 수놓는다.


뮤지엄 페스티벌 ‘마당’은 한국 전통 건축에서 공간과 공간을 연결하며 만남의 장소로서 다양하게 기능하는 ‘마당’의 의미와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건축의 특징인 ‘마당’을 테마로 미술·음악·문학·사진 등 다양한 예술 장르를 결합한 작품과 관람객 그리고 예술가가 한데 어우러지는 참여형 문화예술 페스티벌이다.


뮤지엄 페스티벌 ‘마당’은 행사 첫 날인 26일(수) 저녁 한국 현대음악을 대표하는 진은숙 작곡가가 기획에 참여한 서울시향의 첼로 앙상블 공연, 기타리스트 이병우와 비디오 아티스트의 라이브 퍼포먼스 등 다양한 예술 장르의 화려한 개막 공연으로 페스티벌의 포문을 연다.


이날 개막식에 참석한 바르토메우 마리(Bartomeu Mari) 국립현대미술관장은 “국립현대미술관이 현대자동차와 함께 진행하는 "MMCA-현대차 | 뮤지엄 페스티벌: 마당"은 예술 작품을 보기만 했던 관객에게 작품과 전시에 직접 참여해 교감하도록 하는 새로운 형태의 문화 체험이다”라며 “또한 이번 행사는 여러 장르의 예술가들이 창의적 협업을 통해 새로운 창작을 시도했다는 점에서 예술사적 측면에서도 의미 있는 작업이었다”고 밝혔다.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의 공간적 특성인 ‘마당’을 활용해 관람객이 함께 빵을 굽는 ‘아트 퍼포먼스’, 관람객이 주인공이 되는 ‘인터랙티브 사진전’, 전자 회로와 소자 원리 활용해 아트 토이를 제작해 보는 ‘아트팹랩 오픈 워크숍’ 등 다양한 고객 참여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또한 현대예술을 폭넓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한 인문학 강연과 세계적 사운드 아티스트들의 공연을 함께 진행하는 ‘연속동사’, 삼청동 주변 건물을 답사하며 미술관과 도시 그리고 건축의 연관성을 탐구하는 ‘보이드 커넥션’ 건축기행, 옥상과 마당 등지에서 캠핑, 낭독회 등 매일 저녁 새로운 테마로 진행되는 ‘옥상 달빛 페스티벌’은 관람객들에게 가을밤의 정취와 함께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가수 하림 등 각 분야의 예술가, 창업가, 디자이너, 학생 등이 모여 교류하는 ‘네트워킹 파티’, 전통 무용과 현대 무용을 넘나드는 댄스파티 ‘클럽 MMCA’ 등 특색 있는 프로그램이 마련된다.


행사장을 방문한 한 현장 고객은 “현대미술이라고 하면 추상적이고 거리감이 들었는데 이번 ‘뮤지엄 페스티벌’ 관람을 통해 현대미술이 흥미롭고 매력적으로 다가왔다”라며 “특히 미술관 내·외부를 넘나들며 꾸며놓은 전시를 감상하니 가을의 분위기와 낭만도 느낄 수 있어 데이트하기에 제격인 것 같다”라고 말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는 2013년부터 "더 브릴리언트 아트 프로젝트:드림소사이어티展"을 진행하면서, 국립현대미술관, 테이트모던, LACMA등 글로벌 3대 미술관과 장기 파트너십을 맺으며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전하고 국내 문화예술의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해 왔다”라며, “향후에도 국립현대미술관과 함께 누구나 현대미술을 즐겁게 체험할 수 있는 문화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MMCA-현대차|뮤지엄 페스티벌: 마당"에서 진행하는 참여 프로그램은 국립현대미술관 홈페이지에서 상세 내용과 일정을 확인할 수 있으며, 각 프로그램별로 참가 신청이 가능하다. (일부에 한해 현장접수도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