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봉사단 19기 발대식 개최

작성일2017.06.28

조회 372

 

현대자동차그룹이 글로벌 청년리더로 성장할 대학생 봉사단원 500명을 해외로 파견한다.


현대자동차그룹은 28일(수) 서울 계동사옥 대강당에서 박광식 현대자동차 부사장, 한국해비타트, 기아대책, 더나은세상 등 협력기관 대표와 대학생 봉사단원 500명이 참석한 가운데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 봉사단 19기 발대식’을 가졌다.


해피무브는 청년 인재 육성, 국가 이미지 제고 등 사회적 책임 완수를 위해 현대자동차그룹이 2008년에 창단한 국내 최대의 대학생 해외 봉사단으로, 도움이 필요한 해외 주요 지역에 봉사단원을 파견하는 글로벌 프로젝트다.


올해로 10년째를 맞이하는 해피무브는 매년 상하반기 두 차례에 걸쳐 각 500명 규모의 봉사단원을 선발하고 있으며, 지난 18기까지 총 9,000명의 단원을 배출했다.


이번 19기 봉사단은 7월부터 8월에 걸쳐 약 2주간 인도, 스리랑카, 베트남, 캄보디아 등 총 4개 국가, 5개 지역에서 ▲중학교 건축 ▲유치원 및 마을시설 개보수 ▲세계문화유산 보전활동 ▲교육봉사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을 돕고 현지 주민과의 문화교류 시간도 갖는다.


현대자동차 박광식 부사장은 이날 발대식 환영사를 통해 “타국의 낯선 지역에서 행하는 봉사가 뜻깊은 배움의 기회가 될 것이며, 이는 여러분의 성장에 건강한 자양분이 될 것”이라고 단원들을 격려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글로벌 청년 봉사단 모집시 사회공헌, 봉사활동에 대한 의지와 함께 팀워크 능력, 도전정신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단원을 선발하고 있으며, 기초생활수급권자, 교통사고 유자녀, 북한이탈주민 등의 취약계층에게는 가산점을 부여해 해외 경험과 봉사를 통한 성장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선발된 인원 전원에게는 별도 참가비 없이 항공비, 현지 체재비 등 모든 제반 비용을 제공함으로써 경제적 부담 없이 마음껏 해외 봉사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했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파견지에서 봉사의 진정한 기쁨과 보람을 느끼고 돌아온 많은 단원들이 국내 각지에서도 봉사활동을 자발적으로 기획, 운영하고 있다” 며, “해피무브 청년봉사단이 우리 사회를 더 밝게 만드는데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19기 단원들은 이날 발대식에 이어 강원도 횡성에 위치한 웰리힐리파크에서 2박 3일간의 오리엔테이션 캠프를 통해 봉사에 필요한 기본 교육을 받고, 다음달 8일부터 각 국가에 순차적으로 파견될 예정이다.


한편, 현대자동차그룹은 해외 파견 봉사활동이 끝난 후에도 꾸준히 봉사활동이 이어질 수 있도록 해피무브 자율기획 봉사활동 ‘DYM(Design Your Move)’을 운영 중이다.


자율기획 봉사활동은 해피무브에 참여했던 단원이라면 누구나 봉사활동을 기획, 운영 및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현대자동차그룹이 소정의 활동비를 지원하고 있다.


연중 상시 신청 가능하며, 대학생들이 직접 기획한 다양한 봉사활동이 전국적으로 진행 중이다.